2023년10월03일 (화) 15:44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경제
 
ㆍ국표원, "스타벅스, 발암물질 검출 '서머 캐리백' 자발적 리콜 실시"
 
  산업통상자원부 세종청사 전경
 외피·내피·종이보강재 폼알데하이드 검출 확인

[시사투데이 정명웅 기자] 스타벅스는 폼알데하이드가 검출된 여행용 가방 '서머 캐리백' 전량에 대해 자발적인 회수와 보상조치를 11일부터 실시하기로 했다. 

 

에스씨케이컴퍼니(스타벅스코리아)는 발알물질이 검출된 여행용 가방 전량에 대해 자발적 리콜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국가기술표준원과 한국소비자원은 해당 제품에 대한 조사분석을 실시한 결과 스타벅스 여행용 가방에서 폼알데하이드가 검출됐음을 확인했다. 폼알데하이드 검출량은 킬로그램 당 외피는 20.0∼681.0 mg(밀리그램), 내피는 26.0∼212.8 mg, 종이보강재는 71.6~641 mg이다. 

 

5월 20일부터 소비자에게 증정 또는 판매된 제품은 107만9110개다. 스타벅스는 해당 제품에 대해 지난달 22일부터 자체적으로 회수를 진행해 오던 조치를 공식적인 자발적 리콜로 실시하기로 했다. 자발적 리콜은 사업자가 정부에 리콜 실적을 보고하고 주기적으로 리콜 현황 점검을 받아야 한다.

 

국표원과 소비자원은 리콜 대상 제품을 보유하고 있는 소비자는 즉시 스타벅스 리콜 접수 홈페이지(www.starbucks.co.kr), 고객상담실(1522-3232), 스타벅스 앱 등으로 연락해 리콜을 받을 것을 당부했다. 

 

 

​ 


[2022-08-11 11:25:10]
이전글 산업부, 7월 국내 조선업계 세계 선박 수주 '1위'....
다음글 해수부, 전통시장·대형마트 정부 비축 수산물 1만7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