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30일 (토) 15:24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경제
 
ㆍ산업부, 11월 자동차 생산·내수·수출 4개월 연속 증가..전기·수소차 8억 달러 경신
 
  2022
 '2022년 11월 자동차산업 동향' 발표

[시사투데이 정인수 기자] 올해 11월 자동차산업은 생산 25.4%, 내수 8.4%, 수출 25%  모두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022년 11월 자동차산업 동향에 따르면 생산·내수·수출 모두 공급망 불안은 지속되고 있지만 전년보다 개선되면서 8월 이후 지속 증가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자동차 생산은 전년보다 개선된 반도체 수급 상황으로 전년 동월 대비 25.4% 증가한 37만9797대를 생산해 7개월 연속 증가세를 기록했다. 

 

11월 자동차 생산량은 전체 생산의 85%를 차지하는 현대차․기아의 연중 최대 생산 실적에 힘입어 올해 중 최고치를 기록했다. 

 

중형3사인 한국GM, 쌍용, 르노코리아도 모두 생산량이 증가했다. 업체별 생산증감률은 GM 108.5%, 쌍용 36.8%, 르노 33.7%, 기아 25.9%, 현대 16.7% 순으로 높다.  

 

전체 내수판매는 전년 동월 대비 8.4% 증가한 15만5942대로 국산·수입차 모두 연중 최고 판매 실적을 달성하며 4개월 연속 증가했다. 

 

국산차는 생산량 확대와 친환경차 판매호조에 힘입어 전년 동월 대비 2.8% 증가한 12만6730대를 차지했다. 수입차는 반도체 수급난 기저효과로 전년 동월 대비 41.9% 증가한 2만9212대를 판매해 국산차 보다 크게 증가했다. 

 

지난달 가장 많이 팔린 '베스트 셀링카 탑(TOP) 5'에는 카니발(7565대), 쏘렌토(6656대), 스포티지(5762대), 아반떼(5700대), 캐스퍼(5573대)순으로 모두 국산차가 차지했다. 

 

수출 물량은 전년 동월 대비 25% 증가한 21만9489대, 금액은 31% 증가한 54억 달러로 물량과 금액 모두 5개월 연속 두 자릿수로 증가했다. 

 

최대 자동차 수출 시장인 미국(2634대), 유럽연합(EU)(788대) 등 대부분의 지역으로 수출이 증가해 올해 7월 종전 최고치인 51억4천만 달러를 경신했다. 

 

아울러 친환경차 내수 판매량은 하이브리드차의 최고 판매 실적에 힘입어 10개월 연속 증가하며 올해 9월 역대 최고치인 4만1585대를 경신했다. 하이브리드차는 쏘렌토,스포티지 등 인기모델의 수요 지속과 신차 출시 효과(XM3)로 전년 동월 대비 15.3% 증가해 친환경차 내수 판매를 견인했다. 

 

수출 물량은 전년동월 대비 14.8% 증가한 5만42대, 금액은 20.3% 증가한 14억9억 달러로 물량과 금액 모두 23개월 연속 증가세를 기록했다. 하이브리드차(2만4054대)와 전기차(2만2341대) 등을 포함한 친환경차가 전체 자동차 수출의 22.8% 차지했다. 

 

수출 금액은 지난해 9월 월 수출액 최초 10억 달러를 돌파한 후 15개월 연속 10억 달러를 상회하면 올해 7월 2만706대를 경신하면서 역대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 

 

연료별로는 전기·수소차가 8억2천 달러로 ​올해 10월 최고치인 7억3천달러를 경신하며 ​친환경차 수출액 증가에 기여했다. 

 

 

 

 

 


[2022-12-12 12:23:27]
이전글 산업부, '주문부터 배송까지' 온라인으로 동네슈퍼 ..
다음글 산업부, 연구개발부터 신제품 실증까지..인천 남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