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4월22일 (월) 22:10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경제
 
ㆍ산업부, 국내 첫 액화수소 생산시설 '창원 플랜트' 가동..연 최대 1825톤 생산
 
  창원 액화수소 플랜트 구축사업
 31일 준공식 개최..세계 9번째 액화수소 생산국가

 

[시사투데이 정인수 기자] 국내에서 처음으로 기체수소 보다 운송효율을 10배 이상 높인 '액화수소 생산시설'이 경남 창원에서 가동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31일 두산에너빌리티 창원공장에서 '창원 액화수소 플랜트' 준공식이 개최됐다고 밝혔다.  

 

동 플랜트는 두산에너빌리티, 경남도, 창원시가 공동투자해 구축됐다. 하루 5톤씩 연간 최대 1825톤의 액화수소를 생산해 인근 연구기관, 기업, 수소충전소 등에 공급하게 된다.

 

액화수소는 기체수소를 극저온상태(-253℃)로 냉각해 액화한 수소를 말한다. 기체수소 대비 부피를 800의 1까지 줄일 수 있어 운송효율이 10배 이상 높다. 

 

그동안 국내에서는 사용사례가 없어 액화수소에 대한 안전기준이 마련돼 있지 않아 정부는 규제샌드박스 실증 특례를 통해 액화수소 플랜트 구축, 기자재 부품 국산화 등을 적극 지원했다. 

 

이번 창원 액화수소 플랜트의 액화수소 운송·저장설비 등에는 국내 기술이 활용됐다. 동 플랜트와 연계해 국내기업이 개발한 액화 트레일러를 함께 운영하게 된다.

 

박찬기 수소경제정책관은 "이번 액화수소 플랜트 준공으로 우리나라가 미국, 독일, 일본 등에 이어 세계에서 9번째로 액화수소 생산국가가 됐다"며 "정부는 액화수소 핵심기술 국산화, 법령정비·규제개선, 수요처 다양화 등을 통해 국내 액화수소 생태계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2024-01-31 11:26:57]
이전글 해수부, 인천신항 1종 '항만배후단지' 사업 완료....
다음글 금융위, 불법추심 피해 서민에 변호사 무료 지원..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