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6월24일 (월) 6:16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한국-파키스탄 수교 30주년 기념 문화행사 개최
 
  연주자 '공명'-전쟁과 평화
 창작국악그룹 ‘공명’과 함께 어울림의 길 나서

시사투데이 김경희 기자]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은 대한민국과 파키스탄 수교 30주년을 기념하는 문화행사를 11월 1일 파키스탄의 수도 이슬라마바드 국립예술원에서 개최한다.

1일 오후 6시 30분(현지 시각), 창작국악그룹 ‘공명’과 해금의 김주리, 판소리의 민은경은 파키스탄 이슬라마바드의 대표극장인 국립예술원에서 한국의 선율과 소리를 선보인다. 창작국악그룹 ‘공명’은 징, 북, 피리, 태평소, 대금, 소금, 장구 등 우리의 전통악기와 심벌즈, 리코더, 기타 하모니카 등 서양악기가 어우러져 만들어내는 이질적이면서 조화로운 리듬이 특징이다.

이에 앞서 공연단은 파키스탄 수교 기념행사 전, 오는 28일 오후 7시 30분(현지 시각),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브레이크워터 극장에서도 현지 문화예술계 인사와 교포들을 대상으로 공연을 개최해 한국 음악과 이슬람 음악의 협연을 통해 우정을 다지는 시간을 마련한다.

문체부 관계자는 “이번 파키스탄 수교 30주년 기념 문화행사는 상대적으로 문화교류가 부족했던 이슬람 문화권에서의 한류 문화 연결망(네트워크)을 구축해 확대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2013-10-23 10:15:28]
이전글 11월 '제8회 런던한국영화제' 열려
다음글 거리의 음악가들을 위한 무대 ‘들썩들썩 페스티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