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30일 (토) 16:0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광화시대 '문화의 힘' 강조..'K-컬처 스퀘어'로 새출발
 
  문화체육관광부 세종청사 전경
 뮤지엄·스크린·어트랙션 구성

[시사툳이 이한별 기자] 광화문 광장이 다채로운 콘텐츠로 관광객을 맞이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함께 신기술 융합 문화콘텐츠 체험공간인 광화시대를 '케이(K)-컬처 스퀘어(K-Culture Square)'라는 새로운 브랜드로 탈바꿈해 관광객을 맞이한다. 

 

'K-컬처 스퀘어'는 우리나라의 매력적인 문화자원을 3차원 미디어아트와 같은 신기술 융합 콘텐츠로 구현해 광화문 일대에 전시하고 국내외 관람객들에게 문화체험을 제공하기 위해 조성된 공간이다. 

 

경복궁역 메트로미술관 2관은 'K-컬처 뮤지엄', 대한민국역사박물관 외벽은 'K-컬처 스크린​', 세종문화회관 지하는 'K-컬처 어트랙션​'으로 구성된다.

 

이들 공간에서 즐길 수 있는 볼거리 5종도 새롭게 공개된다. 

 

'K-컬처 뮤지엄'에 새로 개관한 체험형 전시관의 첫 번째 작품은 '생명의 땅(Land of Life)'으로 관객 위치와 움직임, 선택에 따라 생성되는 모션그래픽과 사운드를 활용해 몰입감을 준다. 

 

사방이 벽으로 막힌 공간이 점차 확장되며 끝을 알 수 없는 공간으로 탈바꿈하는 '딥 스페이스(Deep Space)', 별빛 가득한 밤하늘 위를 산책하며 미지의 세계를 탐색하고 궁금해 했던 어린 시절의 나를 다시 만나는 '별자리 유토피아(Stella Utopia)'를 통해 지하철역이라는 일상의 공간에서 일상 너머의 세계를 마주하는 신선한 경험을 제공한다.

 

'K-컬처 스크린'에서는 '움직이는 예술'인 키네틱(Kinetic) 아트를 바탕으로 한국의 전통적 아름다움과 현대적인 이미지가 교차되는 순간의 역동성을 표현한 '더 키네틱(The Kinetic)'을 공개한다. 

 

'K-컬처 어트랙션'에서는 임진왜란을 주제로 한 '충무공 이야기 승리의 바다(Sea of Victory)'를 통해 4차원 움직임 의자(모션체어)를 타고 해상전투의 현장을 실감 나게 체험할 수 있다.

 

문체부는 이번 브랜드명 변경을 계기로 국내외 관람객이 한국의 우수한 기술력과 예술적 역량을 마음껏 체험할 수 있도록 청와대, 전통문화 등 한국문화를 소재로 콘텐츠를 더 다양화하고 장애인 예술가, 청년·실버 창작자와 협업한 콘텐츠도 제작해 공개할 계획이다.

 


[2023-03-08 13:27:28]
이전글 용인·인제·통영 '스마트 관광도시' 선정..최대 45..
다음글 최민정·박지원 선수 출동..'세계 쇼트트랙 선수권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