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6월17일 (월) 22:26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늘봄학교 이용 초등 1학년 창의력·예술적 감성 '쑥쑥'..100여종 제공
 
  문화체육관광부 세종청사 전경
 스포츠 종목단체 연계..전국 150여 개 학급 체육 프로그램 지원

[시사투데이 이선아 기자] 새 학기 초등학교에 갓 입학한 1학년을 위해 창의력과 예술적 감각을 키울 수 있는 문화예술·체육 프로그램이 제공돼 첫 학교생활의 적응을 돕는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전국 340여 개 학급에 '늘봄학교 초1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8일 밝혔다.

 

늘봄학교 초1 맞춤형 프로그램은 늘봄학교를 이용하는 초등학교 1학년에게 맞춤형 프로그램을 매일 2시간 무료로 제공하는데 이 중 일부를 놀이 중심의 다양한 문화예술·체육 프로그램으로 채우는 것.

 

기존 방과후·돌봄 프로그램과는 달리 미래세대 창의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미술과 무용, 연극, 음악 등 다양한 예술 분야를 넘나드는 융·복합형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으로 기획했다. 

 

우선 3월부터 340여 개 학급에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100여 종이 지원된다. 각 분야 저명예술인이 늘봄학교로 직접 방문해 1학년 학생들과 특별한 예술수업을 나누는 '늘봄학교 마스터클래스'도 상반기 운영할 예정이다.

 

전국 초등 150개교에는 '이야기할머니' 150명을 파견한다. 2009년 시작된 이야기할머니는 노년층을 유아교육기관에 파견해 옛이야기와 선현미담을 들려주는 사업으로 지난해 하반기부터 초등학교로 활동무대를 확장했다. 올해는 기존 21개교에서 150개교로 확대해 우리의 옛이야기와 선현 미담으로 유아는 물론 초등학교 저학년 학생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을 자극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체육 프로그램도 다양한 전문 체육단체와 연계해 종목별 맞춤형으로 지원한다. 핸드볼, 럭비, 배구, 하키 등 총 12개 종목단체는 아이들이 안전하고 재미있게 체육을 즐길 수 있도록 개발한 종목별 변형 프로그램을 ​약 150개 학급에 제공한다. 초등학생이 핸드볼을 안전하게 접하면서 교육적 효과도 누릴 수 있도록 시합 규칙과 규격, 용품 등을 변형한 '핸볼' 프로그램, 댄스스포츠와 케이팝 음악을 결합한 '뉴플댄스' 등이 대표적이다. 

 

문체부는 프로종목단체와 연계해 200개교 이상 초등학교에 현역 또는 은퇴선수를 파견하는 축구 수업·티볼 수업 등도 운영한다.

 

문체 유인촌 장관은 "초등학교 1학년부터 질 높은 문화예술, 체육을 접하게 하는 것은 학생들의 건강한 신체 발달과 창의력, 예술적 감성을 높여주고 일생에 걸쳐 일상적으로 문화를 향유하는 계기가 되는 만큼 교육부와 협의해 프로그램을 더욱 확대하겠다"고 했다.

 


[2024-02-28 14:34:28]
이전글 복원 중 옛 전남도청 내부 설계 방향 공개..착수보고..
다음글 매크로 활용 스포츠 경기 입장권 부정 판매 '1천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