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6월17일 (월) 22:07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화성문화제·화천 산천어·펜타포트음악축제 '글로벌 축제'로 육성
 
  2024~26 국가대표 ‘글로벌 축제’
 3색 매력으로 외래관광객 유치..올해 축제당 6억6천만원 지원

[시사투데이 이한별 기자] 수원 화성문화제, 화천 산천어축제, 인천 펜타포트음악축제가 한국을 대표하는 국가축제로 육성된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글로벌 축제 육성 지원사업' 공모에서 이들 3개 축제가 선정돼 올해부터 2026년까지 세계인이 찾는 축제로 도약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공모에는 총 30개 축제가 신청했는데 서면 평가와 해외인지도 조사, 발표평가를 통해 공연예술형 '인천 펜타포트음악축제', 전통문화형 '수원 화성문화제', 관광자원 특화형에 '화천 산천어축제'가 뽑혔다. 

 

3개 축제에는 전문가 평가자문단이 투입돼 축제별 콘텐츠 특징과 교통 입지 등을 분석해 맞춤형 전략이 짜여진다. 교통과 숙박, 다국어 안내 등 수용태세 정비부터 세계 10대 축제와의 일대일 교류와 축제 연계 방한 관광상품의 고정수요 확보, 국제 홍보에 이르기까지 단계적으로 뒷받침한다. 올해는 축제당 국비 총 6억6천만 원을 지원하고 해외시연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인천 펜타포트음악축제는 '케이-록(K-Rock)'을 선도하는 대한민국 최대 음악축제다. 앞으로 한국형 사우스바이사우스웨스트(SXSW, 세계 최대 음악창조산업 축제)를 목표로 애호가를 중심으로 전 세계 관광객을 유치한다. 특히 올해는 해외 음악산업 관계자들을 한국에 초청해 우리 음악의 해외 진출을 돕는 '펜타포트 쇼케이스'도 새롭게 추진한다.

 

수원 화성문화제는 세계문화유산인 수원화성을 중심으로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을 포함한 한국의 역사와 전통, 문화와 예술 자체를 축제 콘텐츠로 즐기는 행사다. 관광공사가 글로벌 축제 선정을 위해 조사한 해외 인지도와 호감도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미식과 쇼핑, 드라마 촬영지 관광, 최신 유행 행리단길 관광 등 축제 연계 관광자원이 풍부하다는 이점을 활용해 20·30세대 외래관광객을 중심으로 유치 전략을 마련한다.

 

우리나라 대표 겨울 축제인 화천 산천어축제는 인구 2만3천 명의 작은 산골 마을에 지난해 기준 131만 명이 방문해 865억 원의 소비지출을 달성할 만큼 국내 최대 겨울 축제로 도약했다. 겨울이 없는 동남아와 중동 가족 관광객을 대상으로 '한국에서의 겨울 체험'을 상품으로 만들 계획이다. 지난해 기준 8만명인 외래관광객을 3년 뒤에는 15만 명까지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문체부 박종택 관광정책국장은 "'글로벌 축제'를 누구에게나 매력적인 콘텐츠와 세계 수준에 맞는 안내 체계, 바가지요금 없는 경쟁력 있는 서비스를 갖추도록 지원해 세계인이 찾는 국가대표 관광상품으로 만들 계획이다"고 했다.

 


[2024-03-14 12:44:51]
이전글 "수원화성행궁 3차원 실감데이터로 즐겨요"..4543간..
다음글 청년 기피 노후 산업단지에 문화시설 구축..3개 부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