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2월02일 (수) 19:0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교육
 
ㆍ대안학교 설립 시 ‘체육장’ 기준 완화
 
  교육부
 ‘대안학교의 설립운영에 관한 규정’ 일부개정령안 국무회의 의결

시사투데이 이명선 기자] 대안학교 설립 시 체육장 기준이 완화되고 설립 인가 필수 서류에서 학교헌장이 삭제된다. 교육부는 이와 같은 내용의 ‘대안학교의 설립·운영에 관한 규정’ 일부개정령이 3일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기준 전국에 공·사립 대안학교는 25개교다. 이번 개정안은 대안학교 설립 시 체육장 기준이 일반학교 설립과 비교할 때 엄격하다는 의견이 제시돼 마련됐다.

 

우선 대안학교 설립을 위한 체육장 기준을 고등학교 이하 각급학교 설립 기준과 같도록 해 교육시설 간 형평성을 높였다. 인근 학교 체육장 또는 공공체육시설 등을 공동사용 할 수 있게 했다. 또한 지역 여건상 기준 면적 규모의 체육장 확보가 곤란한 경우 설치하지 않거나 면적을 완화할 수 있는 허용 규정을 신설했다.

 

대안학교 설립 인가 시 필수 구비 서류로 포함돼 있던 학교헌장을 삭제해 불필요한 규제도 완화했다.

 

오승걸 학생복지정책관은 “이번 법령 개정으로 도심지는 물론 도서, 벽지 등 옥외 체육장 시설을 확보하기 어려운 지역에서 대안학교를 보다 쉽게 설립 할 수 있게 됐다”고 했다.

 


[2017-01-03 12:02:42]
이전글 2019년 초등 5, 6학년 교과서 300자 내 한자 표기
다음글 2018학년도부터 국정도서 또는 검정도서 선정해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