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9월23일 (수) 9:36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교육
 
ㆍ한국-독일 학생 교류 통해 평화통일 공감대 확산
 
  교육부 세종청사 전경
 3일부터 13일까지 9박 11일 동안 진행

[시사투데이 방진석 기자] 교육부는 세종시교육청, 한국교육개발원과 함께 3일(목)부터 13일(일)일까지 9박 11일 동안 독일, 폴란드 등에서 한국-독일 학생들의 평화통일 교류 활동을 추진한다.


한국-독일 학생 평화통일 교류는 독일, 폴란드 등의 역사, 평화, 통일 사례를 통해 평화통일 공감대 확산을 목적으로 실시하는 체험⸱교류 활동이다. 전국 시·도교육청에서 선발한 고등학생 68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그간 교원들을 중심으로 추진하던 평화통일 교류 사업을 처음으로 학생으로 확대해 독일, 폴란드 지역을 중심으로 평화·통일교육, 역사교육을 주된 내용으로 추진한다.


이번 한국-독일 학생 교류는 △독일 분단과 통일 현장체험 △독일, 폴란드 역사 탐방 △ 학교 및 기관방문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학생들은 독일 중등학교인 루터 멜란히톤 김나지움, 한스 얼바인 김나지움을 방문해 ‘통일 과정에서 동·서독 학생들의 교류협력의 과정과 민주시민교육’을 주제로 독일 교원, 학생들을 만나 토론하면서 교류의 시간을 갖는다.
또한 독일 주정치교육원, 연방의사당, 현대사포럼 박물관 등을 방문해 민주시민교육의 현황과 의회 민주주의, 동독 현대사를 탐색한다.


독일 분단과 통일의 현장인 베를린, 포츠담, 드레스덴 등에서 독일의 통일 과정에 대한 생생한 역사를 체험함으로써 우리나라의 평화통일에 주는 시사점을 찾는 시간도 마련된다.


아울러 폴란드의 아우슈비츠수용소를 탐방해 역사적 기억과 과거사의 해결방법을 살펴봄으로써 우리나라와 주변국과의 평화적 미래를 고민해 본다.


김성근 교육부 학교혁신지원실장은 “이번 독일 학생들과의 교류에서 우리 학생들이 평화적인 교류 협력을 바탕으로 독일의 통일 경험과 이웃 국가들과 더불어 살아가는 삶의 건강한 방식을 배우고 나누기를 바란다”고 했다.
​ 


[2019-01-03 10:32:10]
이전글 사립유치원 폐원 대응 ‘학부모 고충지원센터’ 운영
다음글 내년 전국 모든 초중고 주5일 수업제 의무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