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06월30일 (목) 23:07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교육
 
ㆍ유치원 보건·영양교사 배치 근거 명확히..'유아교육법' 통과
 
  교육부 세종청사 전경
 사립유치원 '법인 또는 개인'으로 주체 정의

[시사투데이 홍선화 기자] 유치원에서 근무하는 보건교사와 영양교사의 자격기준이 마련된다.  

 

교육부는 3일 열린 국무회의에서 이러한 내용의 ‘유아교육법’ 일부개정법률안을 심의 의결했다.

 

그동안 유치원은 ‘학교보건법’과 ‘학교급식법’에 따라 보건·영양교사를 배치하고 있지만 ‘유아교육법’에는 해당 교사의 자격기준이 규정돼 있지 않아 법령 정비가 요구돼 왔다.     

 

또한 현행 ‘유아교육법’ 상 사립유치원을 ‘법인 또는 사인(私人)’이 설립·경영하는 유치원으로 정의하고 있으나 ‘사인’에 대한 의미가 명확히 정의돼 있지 않았다. 

 

이번 개정안을 통해 유치원에 두는 교사 종류에 정교사(1급·2급), 준교사 외 보건교사(1급·2급)와 영양교사(1급·2급)를 추가하고 보건·영양교사의 자격기준을 구체적으로 규정했다. 

 

사립유치원을 ‘법인 또는 개인’이 설립 경영하는 유치원으로 정의함으로써 주체를 명확히 했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지속되는 코로나19에 대응한 안전한 방역체계 구축과 양질의 급식 운영을 위해 유치원에 보건·영양교사 배치를 확대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노력해 나가겠다”고 했다.​ 


[2022-02-03 14:53:01]
이전글 외국인 유학생 자가격리 기간 10일에서 7일로 단축
다음글 새학기 학교가 확진자 발생 시 '자체조사'..이동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