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4월25일 (목) 1:4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교육
 
ㆍ교육부, 2028 수능에 심화수학 '미적분Ⅱ'·'기하' 미출제
 
  교육부 세종청사 전경
 심화 학습 결과 절대·상대평가 병기로 내신평가 반영

[시사투데이 홍선화 기자] 202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는 수학영역에 '대수', '미적분Ⅰ', '확률과 통계'가 출제하고 심화수학에 해당하는 '미적분Ⅱ'와 '기하'는 제외된다. 

 

교육부는 이러한 내용의 2028 대학입시제도 개편 확정안을 28일 발표했다. 

 

일각에서 2028 대입개편으로 인해 학생들이 미적분과 기하를 전혀 배우지 않게 된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그러나 교육부는 심화수학이 출제되지 않더라도 교육과정을 통해 미적분의 기본 개념과 기하의 기초인 도형 방정식을 학생들이 필수로 배우게 된다고 밝혔다. 

 

또한 현행 수능에서도 '확률과 통계', '미적분', '기하' 중 1개 과목만을 선택해 응시했으므로 미적분과 기하를 동시에 응시할 수는 없었던 한계가 있었다.

 

2028 수능에 출제되는 '미적분Ⅰ'에도 미분계수, 도함수, 부정적분, 정적분 등 미분과 적분 내용이 포함돼 있다. 도형 방정식은 모든 고등학생들이 배우는 '공통수학'에서 다루기 때문에 여전히 모든 학생들이 기본적인 미적분과 기하 관련 개념을 학습할 예정이다.

 

아울러 전국적으로 약 80%를 모집하는 수시에서는 학생부 위주로 평가하며 정시모집도 일부 대학은 학생부를 반영하고 있다. 학생들은 고교학점제 취지에 맞게 진로와 적성에 따라 학교에서 '미적분Ⅱ', '기하' 과목을 선택해 배울 수 있다. 또한 절대평가·상대평가 병기를 통해 엄정한 내신 평가가 이루어지는 만큼 대입에서 미적분Ⅱ·기하 등 심화 학습 결과가 유의미하게 반영돼 상위권 변별력을 확보할 수 있다고 교육부는 밝혔다.

 

이주호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이번 2028 대입개편을 계기로 학생들이 수학에 대한 흥미를 가지면서 수학적 사고력을 키울 수 있게 수학교육을 더욱 강화하고 교육과정과 입시제도를 내실 있게 운영하겠다"고 했다. ​ 


[2023-12-28 11:47:28]
이전글 현 중2 대학입시 선택과목 없는 통합형 수능..고교 내..
다음글 "교원, 특정 학원 교재 제작 일체 금지"..'겸직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