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1월27일 (금) 6:55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전국네트워크
 
ㆍ원주시, 10월부터 안전속도 5030 사업 전면 시행
 
  원주시 안전속도 5030 구간별 제한속도 현황
 사업 시행 앞서 교통시설 개선 추진

[시사투데이 김준 기자] 원주시는 2일 관내 도심부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한 ‘안전속도 5030’ 사업이 10월부터 전면 시행된다고 밝혔다.

 

이번 안전속도 5030 사업은 차량 제한속도를 일반도로는 50km/h, 생활도로와 이면도로는 30km/h로 낮춰 교통사고를 예방하는 사업이다.

 

시는 주요 간선도로인 북원로, 서원대로(치악로 일부), 시청로 등은 도로 여건과 교통 환경을 고려해 현행 제한속도 60km/h를 유지하고 원문로와 봉화로, 남원로 등 20개 도로는 50km/h로 하향 조정한다.

 

특히 상권이 밀집돼 보행자 안전사고 위험이 높은 구도심 일원 원일로, 평원로, 무실로(일부) 등은 제한속도가 30km/h로 낮아지게 된다.

 

시는 본격적인 사업 시행에 앞서 교통 표지판과 표시체계 정비를 비롯해 속도관리구역 안내용 통합표지판을 설치한다. 또한 제한속도 30km/h 구간 내 무신호 횡단보도를 고원식으로 높여 감속은 물론 저속 운전을 유도할 계획이다. 

 

오는 12월 말까지 3개월간 단속 계도기간을 운영해 사업 시행 초기 운전자 혼선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원주시 교통행정과 이길복 과장은“제한속도 하향에 따른 불편을 줄이기 위해 신호체계 개선 등을 계획하고 있다.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력해 시민 안전을 지켜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2020-09-03 19:10:51]
이전글 평창군 도시경관 기록물로 남긴다..'도시경관 기록화..
다음글 태백시, 3억원 이하 주택 첫 구매 시 취득세 감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