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12월09일 (토) 0:4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전국네트워크
 
ㆍ영월군, 콩 산업 경쟁력 높인다..기업 간 협력 업무협약 체결
 
  영월군 콩산업육성을 위한 농업과 기업간 상생협력 업무협약식을 마치고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하고 있다
 강릉 초당두부 연간 700여 톤 강원도 생산되는 콩으로 대체

​[시사투데이 김준 기자] 영월군은 14일 관내 농업기술센터에서 예밀포도마을팜스테이 영농조합법인, 강릉 초당두부,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영월사무소, 강원도농업기술원, (재)강원농촌융복합산업지원센터와 농업과 기업 간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협약기관·단체 간 정보교류, 홍보, 지원 등을 수행해 지역 농업인의 소득과 영월 콩의 부가가치를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연간 700여 톤의 국산 콩을 활용하는 강릉 초당두부는 올해 강원도 내에서 생산되는 콩으로 원료를 대체할 계획이다. 영월군 콩 재배농가와 직거래를 통해 300여 톤의 콩을 수매한다. 대상 품종은 대왕2호, 강일, 대원 3개다.

 

특히 이번에 영월군에서 납품 예정인 대왕2호 콩은 기존 농가들이 두부·장류용으로 많이 재배하고 있는 콩보다 크고 색택이 밝을 뿐 아니라 생산량도 많다. 재배 과정에서 쓰러지거나 수확기에 껍질이 터지는 현상이 적어 재배 안정성이 높다는 장점이 있다. 

 

영월 콩은 생육주기인 8~10월 일교차가 평균 11℃로 다소 크기 때문에 타 지역 콩보다 단백질함량, 아미노산 함량 등이 높다. 콩 생육에 적합한 사양토가 전체 면적에 32%를 차지하고 배수나 통기성에 적합한 토양을 가지고 있어 고품질 콩을 생산하기에 적합하다.

 

영월군농업기술센터 이주형 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영월 콩 산업 경쟁력 향상과 초당두부 원료 농산물의 안정적인 유통, 신품종 콩의 개발과 재배기술 지원, 친환경 인증 등 업무협약 참여 유관기관 서로가 상생할 수 있는 토대를 만들어 지역경제가 활성화 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했다. ​


[2022-09-15 16:07:30]
이전글 강원경찰청, 사이버범죄 대응능력 으뜸 '최봉철 경사..
다음글 원주시, 만 60세 이상 저소득층 백내장·망막질환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