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6월05일 (월) 22:0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전국네트워크
 
ㆍ강릉시, "4년 만에 경포 벚꽃 축제 열려요"..4월 4~9일 개최
 
  강릉시청
 호수와 바다가 어울리는 강릉 새봄의 향기 가득

[시사투데이 김준 기자] 강릉시는 오는 4월 4일부터 9일까지 관내 경포대 및 경포호 일원에서 '2023 경포 벚꽃 축제'를 개회한다.

 

이번 축제는 코로나19로 열리지 못했던 벚꽃 축제는 2019년 이후 4년 만에 열린다. 

 

경포 습지광장을 중심으로 현장을 찾은 관람객이 지친 일상을 벗어나 새봄의 향기와 함께 다양한 체험과 힐링을 동시에 즐길 수 있도록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지역예술 단체와 함께 강릉을 대표하는 여행 테마를 그린 일러스트, 청년작가들의 벚꽃엽서, 벚꽃 그림으로 구성된 시화 등을 전시한다. 교과서에 수록된 동시를 필사하고 벚꽃엽서를 그려볼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도 마련된다. 

 

아울러 전 연령대가 모두 참여할 수 있는 떡메치기, 제기차기 등 민속놀이 체험과 켈리그라피, 프랑스자수 등 각종 공예 체험, 다도, 약선차 시음 및 허브 아로마 테라피 체험 등 디톡스를 할 수 있는 건강 체험이 다양하게 준비될 예정이다.

 

8일과 9일 이틀 간 경포 습지광장에서 '벚꽃 운동회'를 열고 가족 단위 관광객이 림보, 줄다리기, 물풍선 던지기 등에 함께 참여해 소소한 추억을 만들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고 지역 음악가의 벚꽃버스킹 공연도 진행된다.

 

경포사거리에서부터 약 4.6km 구간에는 감성 야간 조명등이 설치돼 경포 벚꽃 본래의 아름다움을 한층 더 풍성하게 하여 밤 산책을 즐기는 관람객에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추억을 사진으로 남길 수 있는 포토존이 행사장 곳곳에 설치되고 관람객이 직접 찍은 아름다운 경포 벚꽃의 사진을 SNS에 올리면 사진을 인화해주는 사진 인화 이벤트도 진행된다. 

 

강릉시 관광정책과 조용준 관광휴양담당은 "그동안 경포의 벚꽃을 마음껏 즐기지 못해 아쉬워했을 시민과 관광객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호수와 바다가 공존하는 강릉 경포에 오셔서 아름다운 추억을 쌓기를 바란다"고 했다. 

 


[2023-03-13 14:35:36]
이전글 강원도, 성실납세자 190명 선정..대출·예금 금리 우..
다음글 원주시, 재가진폐환자·만성폐쇄성질환자 의료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