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2월24일 (토) 8:31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전국네트워크
 
ㆍ인제군, 인제 대암산 용늪 16일부터 생태탐방 재개
 
  대암산 용늪 모습
 대한민국 람사르협약 제1호 습지 및 습지보호지역 지정

[시사투데이 김준 기자] 인제군이 16일 람사르 협약 국내 1호 습지이자 국내 유일 고층 습원인 ‘대암산 용늪 생태탐방’을 재개한다.

 

대암산 용늪은 4,000~4,500년 전 형성된 것으로 추정되는 국내 대표적인 고층습원이다. 식물 343종, 동물 303종 등 북방계 식물 및 희귀종이 풍부하고 습원식물이 대규모로 자생하는 등 생물다양성이 풍부한 생태자원의 보고다.

 

1999년 우리나라 람사르협약 제1호 습지 및 습지보호지역으로 지정돼 매년 일정 기간 제한된 인원에 대해서만 탐방을 허용하고 있다. 탐방 기간은 5월 16일부터 10월 31일까지다.

 

용늪 생태탐방은 장거리로 서화리와 단거리는 가아리 두 코스가 운영된다. 

 

6시간 가량 소요되는 서화리 코스는 1일 3회 운영된다. 회당 탐방 가능객 수는 40~50명이다. ​가아리 코스는 가아리 안내소에서 출발해 약 3시간이 소요된다. 1일 1회 20명으로 탐방객 수를 제한한다. 

 

예약은 인제군 대암산 용늪 홈페이지에서 탐방 희망일 10일 전까지 신청하면 된다.

 

인제군 환경보호과 이호성 과장은 “대암산 용늪의 가치를 보전하고 마을과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했다.​ 


[2023-05-16 16:03:58]
이전글 강원학사 숙우회, 강릉 산불 피해 자녀 장학금 지원....
다음글 동해시, 100kW급 염분차발전 실증단지 구축..업무협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