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6월23일 (일) 22:40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스포츠 NEWS
 
ㆍ쇼트트랙 여자계주 은, 한국 5번째 메달…컬링은 중국에 패배
 
  13일 오후 중국 베이징 캐피털 실내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계주 3000m 결승, 은메달을 차지한 한국 김아랑, 이유빈, 서휘민, 최민정이 태극기를 들고 링크를 돌고 있다
 황대헌, 쇼트트랙 남자 500m 준결승에서 실격

[시사투데이 박미라 기자] 한국 여자 쇼트트랙이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3000m 계주에서 은메달을 따냈다.

 

최민정(성남시청), 김아랑(고양시청), 이유빈(연세대), 서휘민(고려대)이 나선 여자 쇼트트랙 대표팀은 13일 중국 베이징 캐피털 인도어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여자 3000m 계주 결승에서 4분03초627의 기록으로 결승선을 통과, 네덜란드(4분03초409)에 이어 2위를 차지했다.

 

동메달은 개최국 중국(4분03초863)이 차지했다. 4위는 캐나다(4분04초329).

 

2014 소치대회, 2018 평창대회에 이은 올림픽 3연패에는 실패했지만 값진 은메달로 3개 대회 연속 메달 획득에 성공했다.

 

아울러 이번 은메달은 한국 선수단이 얻은 5번째 메달(금1·은3·동1)이다.

 

쇼트트랙에선 남자 1500m 황대헌의 금메달, 여자 1000m 최민정의 은메달에 이어 3번째 메달이다.

 

여자 1000m 은메달리스트인 최민정은 대회 두 번째 메달을 수확했다. 주 종목인 1500m에서 다시 금메달을 노린다.

 

황대헌은 500m 준결승 2조 경기에서 페널티를 받아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마지막 바퀴에서 추월을 시도하다가 스티븐 뒤부아(캐나다)와 부딪혔고, 심판은 무리한 끼어들기로 보고 실격 처리했다.

 

황대헌은 실격 판정을 인정하고, 경기 후에 뒤부아를 찾아 사과를 건넸다. 

 

여자 컬링대표팀 팀 킴(강릉시청)은 베이징 내셔널 아쿠아틱 센터에서 열린 중국과의 예선 4차전에서 엑스트라 엔드(연장전)까지 가는 접전 끝에 5-6으로 패했다.

 

개막전에서 캐나다(7-12)에 패했지만 빙질을 익히는데 성공한 한국은 영국(9-7), 러시아올림픽위원회(ROC 9-5)를 연파하고 분위기를 바꿨다.

 

하지만 홈팀 중국에 막히면서 기세가 한 풀 꺾였다. 2승2패로 예선 6위를 달리고 있다.

 

출전국 10개국이 풀리그를 치러 상위 4개국이 4강 토너먼트를 치른다.

 

한국은 상위권 경쟁을 위해서 14일 열리는 미국(한국시간 오전 10시5분), 일본(오후 9시5분)과의 연전이 매우 중요하다.

 

스위스가 5전 전승으로 선두를 달리는 가운데 일본(3승1패)이 2위, 미국, 영국, 스웨덴(이상 3승2패)이 공동 3위에 올라 있다.

 

알파인 스키의 정동현(하이원)은 남자 대회전 1차 시기에서 완주를 실패했다. 폭설 속에서 무더기 실격이 나오는 등 선수들 모두 어려움을 겪었다.

 

바이애슬론 여자 10㎞ 추월에 출전한 에바쿠모바 예카테리나도 실격 처리됐다.

 

이번 대회에 신설된 여자 1인승 봅슬레이 모노봅에 출전한 김유란(강원도청)은 1·2차 시기에서 합계 2분13초70을 기록, 20명 중 18위에 올랐다.

 

한국 여자 봅슬레이의 개척자로 불리는 김유란은 4년 전, 평창대회에서 여자 2인승에 출전해 14위를 차지했다.

이번에는 2인승 출전권을 따지 못했다. 3·4차 시기는 14일 열린다.

 


[2022-02-14 09:37:31]
이전글 LG 3루수 새얼굴?…루이스, "성적으로 좋은 모습 보..
다음글 '3개 메달 완성' 최민정, 1500m 금…남자 계주 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