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5월29일 (수) 8:14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커뮤니티> 한아름 뉴스
 
ㆍ개별 운영 7개 가족서비스..'온가족보듬사업' 통합
 
  여성가족부
 

[시사투데이 김애영 기자] 그동안 개별적으로 운영되던 가족서비스가 통합돼 운영된다. 

 

여성가족부는 7개 가족서비스를 '온가족보듬사업'으로 통합해 가족별로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한다고 16일 밝혔다. 

 

7개 서비스는 가족상담, 취약가족 사례관리, 다문화가족 사례관리, 1인가구 생애주기별 상담·교육·자조모임, 청소년한부모 사례관리, 방임(보호)아동-원가정 관계개선, 양육비 이행을 위한 비양육부모-자녀 면접교섭이 포함된다. 

 

기존 가족서비스는 1인 가구, 다문화가족, 청소년한부모 등 가족형태별로 구분해 서비스가 운영돼 왔다. 온가족보듬사업은 어떤 형태의 가족이든 상담을 통해 필요로 하는 서비스를 먼저 파악하고 가족별 상황에 가장 적합한 서비스를 탄력적으로 제공할 수 있다.

 

또한 일부 대상별 서비스를 운영할 수 없었던 가족센터에서도 통합 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게 되면서 지역별 편차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는 가족 누구나 시·군·구 가족센터에 방문해 1인가구 긴급돌봄‧병원동행, 노부모 부양가족, 손자녀 돌봄 조부모 양육교육, 가족관계 개선 프로그램 등 다양한 가족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여가부 측은 "도움이 필요한 가족을 조기에 발굴해 지원할 수 있도록 가족센터와 행정복지센터, 국민비서, 사회보장체계 등 연계도 강화할 예정이다"고 했다.  

 


[2024-01-16 10:13:06]
이전글 '110' 한곳에서 여러 정부 민원 상담 가능..올해 말..
다음글 해외 상업위성영상 활용해 북한정보 정확성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