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5월29일 (수) 7:56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커뮤니티> 한아름 뉴스
 
ㆍ경제적 가치 높은 '석재'..채취부터 유통까지 규제개선
 
  산림청, 경산채석단지 정책 소통 간담회 개최
 

[시사투데이 이윤지 기자] 산림청은 12일 경상북도 경산시에 위치한 채석단지를 방문해 현장 안전관리와 석재산업 발전을 위한 현장간담회를 개최했다.

 

경산 채석단지는 2009년 지정돼 연간 50만㎥의 골재를 생산하고 있으며 대구‧경북 지역 전체 산림골재 생산량의 약 10%를 담당하고 있다.

 

이번 간담회에는 한국산림토석협회, 대구·경북골재생산업협동조합, 경북도‧경산시 산림부서 등이 참석해 석재 채취·운반·가공 등의 작업공정을 살펴보고 채석산업 활성화와 사업장 안전관리 강화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산림청은 지난해 토석채취 인허가 절차 간소화, 입지기준 정비 등 산지규제를 완화한 바 있다. 

 

심상택 산림청 산림복지국장은 "석재는 건축물이나 조경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되는 경제적 가치가 높은 자원이다. 채취부터 가공·유통까지 양질의 석재자원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도록 규제를 완화하고 현장 애로사항을 지속 개선해 나가겠다"고 했다.​


[2024-04-12 14:19:45]
이전글 국립공원 암벽장 55곳 점검..균열여부·설치물 견고 ..
다음글 가입 문턱 낮춘 어촌계 시설·장비 지원..'우수어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