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5월29일 (수) 9:16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자매지 뉴스 > hot issue
 
ㆍ지하 빈 공간 '땅꺼짐' 사고 예방..지반탐사 확대 실시
 
  지반 침하
 

[시사투데이 이윤지 기자] 정부가 땅꺼짐 사고의 선제적 예방을 위해 지반침하 우려가 큰 도로와 인도, 집중호우 지역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한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집중호우 지역과 지반침하 우려가 큰 도로·인도 524개소 총 1665km에 대한 지반탐사를 실시해 178개 지하 빈 공간을 발견하고 각 지자체에 선제적 안전관리를 요청했다.

 

국토부는 올해도 전년 보다 32% 증가한 약 2200km 구간에 대한 지반탐사를 실시하고 2026년까지 연간 4200km 이상 규모로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지반탐사 계획이 차질 없이 진행된다면 2026년까지 전 도로구간 중 약 15% 규모인 1만8000km에 대한 지반탐사가 완료된다.

 

아울러 올해는 산업용으로 지하에 매설된 고압가스·화학물질 이송 배관, 위험물 제조소·저장소·취급소를 지하안전법에 따른 지하시설물 범위에 추가한 만큼 지하 위험요소에 대한 관리가 보다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국토부 김태오 기술안전정책관은 "지하안전관리는 잠재적 위험사고를 막을 수 있는 중요한 정책이라며, 지자체와 협력해 최우선 국정과제인 국민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2024-01-09 10:56:09]
이전글 수산식품 수출액 2년 연속 30억 불 달성..김·참치·..
다음글 제주4·3사건 흐트러진 가족관계 회복..개정안 통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