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6월02일 (화) 22:1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스타줌인
 
ㆍ ‘라스트싱어’ 장하온, 파워풀 퍼포먼스로 경연장 눈도장!
 
  장하온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라스트싱어’ 장하온의 이색행보가 눈길을 끈다. 

 

장하온은 트로트 흥행에 불을 지폈던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이하 미스트롯)’을 시작으로 MBN ‘트로트퀸’에 이어 최근 ‘라스트싱어’까지 트로트 프로그램에 연이어 출연하며 이름을 알리고 있다.

 

2013년 걸그룹으로 데뷔한 장하온은 우여곡절 끝에 걸그룹의 꿈을 포기해야만 했다. 하지만 어머니의 권유로 트로트 가수로 변신한 그는 지난해 트롯 열풍에 불쏘시개 역할을 한 TV조선 ‘미스트롯’에 출연하면서 본격적인 트로트 가수의 길을 걷고 있다.

 

‘미스트롯’ 100인 예심에서 강렬한 빨간색 상하의를 입고 ‘리틀지원이’란 별명답게 지원이의 ‘남자답게’를 선곡한 장하온은 열정적인 무대를 선보이며 총11개의 하트를 받아 도전이 시작됐다. 본선 최종 20위권 안착이라는 성적으로 그의 도전은 마감됐지만 이후 ‘미스트롯트9’ 전국투어콘서트 출연자로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장하온의 남다른 열정 덕분에 MBN ‘트로트퀸’에 이어 ‘라스트싱어’까지 연속 러브콜을 받으며 트로트가수로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앞서 언급했듯이 지금까지 장하온의 선곡을 보면 그가 추구하는 음악 콘셉트를 이해할 수 있다. 장하온은 얼마전 종영한 MBN ‘트로트퀸’ 환상의 커플 듀엣스테이지에서 이유나와 함께 조정민의 ‘READY Q’를 선곡 라틴 EDM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이어진 1:1트로트 맞장대결에서는 안이숙을 상대로 홍진영의 ‘따르릉’을 ‘자전거 따르릉’으로 바꾼 후 자전거 퍼포먼스를 펼쳐 승리했으며 또다른 1대1 지목배틀에서는 나미의 ‘빙글빙글+인디언 인형처럼’을 선곡 댄스 퍼포먼스를 펼쳐 이미리를 상대로 5대1로 승리를 거뒀다. 그의 말처럼 눈을 감고서는 즐길 수 없는 퍼포먼스가 통한 셈이다.

 

장하온을 잘 아는 가요관계자는 “트로트 가수 지원이의 팬이기도 한 장하온은 파워풀한 댄스와 퍼포먼스를 선보이면서도 안정적인 라이브 실력으로 리틀 지원이라고 불린다”며 “’라스트싱어’에서도 어떤 선곡으로 그만의 퍼포먼스를 선보일지 기대를 불러일으키고 있다”라고 전했다.

 

한편 장하온은 오는 26일 오후9시 30분 방송예정인 MBN ‘라스트싱어’ 2회에서는 어떤 선곡과 퍼포먼스로 무대를 선보일지 벌써부터 기대된다.

 

사진제공_리안엔터테인먼트

 


[2020-03-26 09:36:04]
이전글 '지구방위대' 김구라, 푸드트럭 찾은 반가운 손님..
다음글 오나미, 라디오 고정 게스트로 사랑스러운 매력 폭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