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10월03일 (월) 6:4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스타줌인
 
ㆍ'붉은 단심' 박지연, 상반된 분위기의 첫 스틸 공개
 
  '붉은단심'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오는 5월 2일(월) 밤 9시 30분 첫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붉은 단심’(연출 유영은/ 극본 박필주/ 제작 지앤지프로덕션) 측은 야망(野望)이 가득 담긴 박지연의 첫 스틸을 공개했다.

 

‘붉은 단심’은 살아남기 위해 사랑하는 여자를 내쳐야 하는 왕 이태(이준 분)와 살아남기 위해 중전이 되어야 하는 유정(강한나 분), 정적인 된 그들이 서로의 목에 칼을 겨누며 펼쳐지는 핏빛 궁중 로맨스다.

 

박지연은 극 중 우아한 야심가 대비 최가연 역을 맡았다. 숙의 가례로 입궐하기 전 최가연은 여리고 고운 작약 같았지만 사랑하지 않는, 자신을 사랑해 주지 않는 지아비 선종의 후궁이 되고, 훗날 인영왕후의 뒤를 이어 중전이 되면서 반정공신의 뒷배이자 그들을 뒷배로 둔 왕실의 웃전이 되는 인물이다. 

 

5일(오늘) 공개된 사진 속 박지연은 상반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자애로운 그녀의 미소는 온화함이 느껴지지만, 눈빛 속에는 의미심장한 기운이 담겨 있어 묘한 긴장감을 불러온다.

 

그런가 하면, 얼굴에 빛과 어둠이 드리워진 박지연의 모습은 가슴에 서슬 퍼런 칼을 품고 살아가는 최가연의 심리를 엿볼 수 있게 하며 캐릭터에 대한 상상력을 극대화한다.

 

특히 최가연은 반정 전 마음을 뺏긴 박계원(장혁 분)을 향한 여전한 애틋한 마음을 가지고 그와 정치적 뜻을 함께한다는 것만으로도 행복해했던 인물이지만, 어떤 이유로 지금껏 단 한 번도 원하지 않았던 권력욕을 품게 된다고 해 궁금증이 한껏 고조되고 있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붉은 단심’은 ‘크레이지 러브’ 후속으로, 오는 5월 2일(월)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사진 제공: 지앤지프로덕션) 

 


[2022-04-05 09:04:39]
이전글 '로컬식탁', 전라도 광주의 미식 코스 공개
다음글 '블록버스터 : 천재들의 브릭 전쟁' 포스터 3종 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