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08월16일 (화) 1:40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스타줌인
 
ㆍ‘미남당’ 서인국-오연서, 불꽃 튀는 상극 케미스트리
 
  사진 제공 '미남당' 방송 캡처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28일(어제) 밤 9시 50분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미남당’ 2회에서는 변칙과 반칙으로 중무장한 서인국(남한준 역)이 정반대의 성격을 지닌 ‘원칙 주의자’ 오연서(한재희 역)와 본격적으로 맞부딪히기 시작했다.

 

앞서 화려한 말발과 독보적인 프로파일링 능력을 소유한 박수무당 남한준(서인국 분)은 고객들의 정보를 캐내는 천재 해커 남혜준(강미나 분), 불도저 같은 행동력을 지닌 공수철(곽시양 분)과 점집 ‘미남당’을 운영하며 환상의 시너지를 자랑했다. VIP 고객 이민경(황우슬혜 분)의 의뢰에 수사를 하던 ‘미남당’ 멤버들은 그녀의 남편에게 뺑소니 사고를 당한 피해자를 발견해 신고했고, ‘한귀(寒鬼)’로 불리는 강력반 형사 한재희(오연서 분)와 사건 현장에서 묘한 첫 만남을 가졌다.

 

한재희는 사건 기사 사진 속에서 본 적이 있던 남한준에게 의심을 품고 그의 뒤를 쫓았지만, 못 말리는 ‘나르시시스트’ 남한준은 그녀를 스토커로 오해하며 좌충우돌 인연의 서막을 열었다.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의 신박한 조합과, 빈틈없는 싱크로율을 자랑한 배우들의 활약에 첫 방송부터 뜨거운 반응이 쏟아졌다.

 

2회 방송에서는 ‘미남당’과 강력 7팀의 대립이 본격 점화되며 흥미를 끌어올렸다. 이민경은 ‘미남당’ 팀에게 주주총회 이전까지 남편 신경호(김원식 분)를 구해달라고 요청했다. 재벌의 의뢰에 미소를 감추지 못하던 남한준은 팀원들과 함께 차량 블랙박스를 사수하기 위해 ‘타임 어택’에 돌입, 보는 이들의 심장을 쫄깃하게 했다.

 

강력 7팀은 재벌의 위협에도 굴하지 않는 ‘FM’ 검사 차도원(권수현 분)의 도움으로 영장을 발급받았다. 이어 이들은 블랙박스를 전달받고 신경호를 체포하려 했지만, 난데없이 등장한 남한준이 모든 판세를 뒤집었다. ‘미남당’ 팀원들이 영장이 발급되기 1분 전 경찰에 전달한 블랙박스를 불법 증거물로 제시하며 영장 주의 위반을 주장한 것. 이에 신경호는 가까스로 풀려나게 됐고, 남한준은 분통을 터트리는 한재희에게 “돈 좋잖아! 솔직히 욕망대로 사는 게 뭐가 나쁜데?”라고 천연덕스럽게 말하며 갈등에 불을 붙였다.

 

하지만 중학생 시절 유도장에서 마주한 남한준에게 한눈에 반했던 한재희의 ‘반전’ 과거가 밝혀지며 아슬아슬한 기류를 자아냈다. 한재희는 추억을 짓밟은 그의 뻔뻔한 태도에 분노를 참지 못하고 그를 바닥에 내동댕이쳤고, 대자로 드러누운 남한준은 과거를 기억하지 못한 채 “왜곡된 팬심이 증오로 변질됐어”라는 엉뚱한 ‘자뻑’ 발언으로 폭소를 유발했다.

 

재벌들의 단물을 빨아 먹던 남한준은 죄를 뉘우치지 않는 신경호를 매섭게 꾸짖는가 하면, 그를 다시 체포하기 위해 이곳저곳 미끼를 놓고 다니면서 뜻밖의 정의로운 면모를 보여줬다. 이 상황을 모르는 한재희는 남한준이 자리를 비운 틈을 타 ‘미남당’에 잠입했고, 그가 수집한 일련의 기사들에 눈을 떼지 못했다. 긴장감도 잠시, 방에 들어온 남한준은 한재희의 인기척에 그녀가 숨어 있던 옷장을 열어젖혔다. 과연 상극 같은 두 사람의 일촉즉발 앞날이 어떻게 이어질지 궁금증을 높아지고 있다.

 

예측을 불허하는 빠른 전개와, 통통 튀는 상극 케미스트리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KBS 2TV 월화드라마 ‘미남당’은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2022-06-29 09:02:25]
이전글 ‘노는언니2’, ‘제1회 노는언니 씨름대회 단체전’ ..
다음글 ‘전참시’ 장혁, 15년 넘도록 철저하게 지키는 데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