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5월19일 (일) 1:08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스타줌인
 
ㆍ'환상연가' 박지훈, 이것이 왕의 카리스마…고개 숙인 중신들
 
  사진 제공 몬스터유니온, 판타지오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박지훈이 황희를 향해 묵직한 경고를 날린다.

 

오늘(5일) 밤 10시 10분 방송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환상연가’(극본 윤경아 / 연출 이정섭 / 제작 몬스터유니온, 판타지오) 10회에서는 더 이상 이복형의 도발을 두고 볼 수 없는 사조 현(박지훈 분)과 왕위를 쟁탈하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사조 융(황희 분)이 맞붙는다.

 

앞서 사조 융은 거짓 소문으로 민심을 선동하고 주변 강대국을 포섭하는 등 왕위에 오르기 위해 갖은 악행을 일삼아 왔다. 나아가 사조 현의 정인 연월(홍예지 분)까지 위험에 처하게 됐고, 사랑하는 여자를 잃을 뻔한 사조 현이 비통한 마음으로 이를 악무는 모습이 그려지는 등 앞으로 이들 형제의 갈등이 더욱 격화될 것임을 암시했다.

 

오늘 공개된 스틸에는 편전에서 상서들을 불러 모은 뒤 무언가를 선언하는 사조 현의 모습이 담겨 있다. 사조 현은 지금까지와는 사뭇 다른 강인하고 굳센 눈빛을 하고 있고, 절대 군주의 카리스마에 압도당한 조정 중신들은 모두 그의 발아래 고개를 조아리고 있다.

 

특히 편전 입구에서 왕의 호위무사 지전서(한은성 분)에게 가로막힌 사조 융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그는 자신의 앞을 막아선 이들을 살기 어린 눈빛으로 바라보지만, 지전서 역시 흔들림 없이 왕의 명령을 수행하고 있어 긴장감을 더한다.

 

사조 현이 사조 융을 배제하고 상서들 앞에서 어떤 말을 했을지, 권력으로 제압당한 사조 융이 어떤 반격을 보여줄지 매 순간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본방송이 더욱 궁금해진다.

 

KBS 2TV 월화드라마 ‘환상연가’는 오늘(5일) 밤 10시 10분 10회가 방송된다.


[2024-02-05 09:08:41]
이전글 NCT 태일, ‘세작, 매혹된 자들’ 새 OST ‘파랑(波浪..
다음글 '밤에 피는 꽃' 이기우X박세현, 극 활력 불어넣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