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6월24일 (월) 0:11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스타줌인
 
ㆍ'미녀와 순정남' 임수향이 밝힌 ‘박도라’ 캐릭터 키워드 셋!
 
  사진 제공 KBS 2TV 새 주말드라마 '미녀와 순정남'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배우 임수향이 ‘미녀와 순정남’에 대한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오는 23일(토) 저녁 7시 55분 첫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주말드라마 ‘미녀와 순정남’(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 제작 래몽래인)은 하루아침에 밑바닥으로 추락하게 된 톱배우와 그녀를 사랑해 다시 일으켜 세우는 초짜 드라마 PD의 산전수전 공중전 인생 역전을 그린 파란만장한 로맨스 성장드라마다.

 

극 중 임수향은 어릴 적 엄마 손에 이끌려 아역부터 험난하게 필모그래피를 쌓아온 톱배우 ‘박도라’ 역을 맡았다. 박도라는 15년 동안 배우 일을 하면서 집안의 가장 노릇을 하는 인물로 계속되는 엄마의 권유로 돈 버는 기계 같은 인생을 살며 지쳐 가던 중 드라마 촬영장에서 막내 조감독인 지현우(고필승 역)를 만나 예상치 못한 일들과 마주한다.

 

임수향은 이번 작품을 선택하게 된 계기와 관련 “‘불어라 미풍아’를 함께했던 김사경 작가님과 다시 작업할 수 있는 기회라 고민 없이 결정했다“면서 “홍 감독님과의 호흡은 이번 작품이 처음인데 너무 좋은 분이라고 익히 들어왔다. 직접 촬영을 해보니 기대 이상으로 너무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 작가, 감독님과 함께해 배우로서 영광”이라고 밝혔다.

 

임수향은 이어 자신이 맡은 ‘박도라’ 캐릭터를 “주눅 들지 않고 당당한, 자기 의사 표현은 확실하지만, 속마음은 따뜻하고 귀여운 친구”라고 정의한 뒤 “박도라가 느끼는 배우로서의 고충과 감정들이 누구보다 이해되기 때문에 배우로서 공감할 수 있는 부분이 많다”고 덧붙였다.

 

임수향은 한편 ‘박도라’ 캐릭터를 표현할 수 있는 키워드로 ‘톱스타’, ‘솔직’, ‘직진’을 꼽았다. 이와 관련 그녀는 “어린 시절부터 가족을 위해 치열하게 걸어온 친구인 만큼 책임감이 강하고, 자신의 감정에 솔직하다. 원하는 건 앞뒤 재지 않고 직진하는 스타일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임수향은 박도라를 연기하며 가장 중점을 둔 부분에 대해서도 덧붙였다. 그녀는 “톱스타의 면모를 잘 표현하기 위해서 예쁘고, 화려해 보일 수 있도록 스타일링에 힘을 줬다. 또 어떤 사건을 통해 ‘도라’가 변화를 겪게 되는데, 내면의 감정 변화를 극명하게 표현할 수 있도록 많은 고민과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전했다.

 

예비 시청자들을 향한 당부의 말도 잊지 않았다. 임수향은 “‘미녀와 순정남’이 유쾌하고 즐거운 내용을 담고 있는 드라마인 만큼 저희 드라마를 통해 미소 지을 수 있는 행복한 주말이 됐으면 좋겠다. 많은 관심과 시청 부탁드린다”고 본방 사수를 독려했다.

 

한편 극을 흥미진진하게 이끌고 갈 임수향의 활약은 오는 23일(토) 저녁 7시 55분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주말드라마 '미녀와 순정남'에서 만나볼 수 있다.


[2024-03-11 09:31:51]
이전글 '최강야구', 1차 티저 영상 공개.. 4월 15일(월) 첫..
다음글 박형식, 아시아 투어 팬미팅 ‘SIKcret Time’ 성황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