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2월05일 (토) 11:18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투데이 라이프
 
ㆍ 65세 이상 저소득 고령자 복지주택 1만호 공급
 
  복지관 내 경로식당
 

[시사투데이 정명웅 기자] 65세 이상 저소득 노인을 위해 안전 손잡이, 높이조절 세면대 등의 무장애(barrier-free) 특화시설을 갖춘 고령자 복지주택 1만호가 공급된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3월 20일 발표한 주거복지로드맵2.0에 따라 2025년까지 고령자 전용 공공임대주택 8만호를 공급할 계획임을 1일 밝혔다.


고령자 복지주택은 지난해부터 2022년까지 4천호, 2023년부터 2025년까지 6천호 총 1만호가 공급될 예정이다. 올해 입주자를 모집하는 고령자 복지주택은 광양칠성(150호), 고성교사(100호), 진도쌍정(100호), 영덕영해(124호) 등 총 6곳682호다.


이 중 영덕영해는 바람 길을 고려한 쾌적한 단지계획이 적용돼 있고 물리 치료실, 공동 세탁실 등 다양한 편의시설이 함께 있어 어르신들의 선호가 매우 높을 것으로 국토부는 예상했다.


고령자 복지주택 외에도 국민임대, 행복주택 등 신규로 건설되는 공공임대주택과 매입·전세임대주택을 활용한 고령자 주택도 2025년까지 7만호 공급 될 전망이다.


이 중 신규로 건설되는 공공임대주택의 경우 문턱제거, 안전바 설치, 높낮이 조절 세면대 등 주거약자를 위한 특화 설계를 반영해 공급된다. 수도권은 신규 공급호수의 8%, 지방권은 5% 가량이 해당된다.


매입임대의 경우 고령자에게 공급되는 주택은 신규 건설형 공공임대주택과 같은 특화설계가 반영되도록 맞춤형 리모델링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서울, 인천 등 총 12개 지역 700호의 입주자를 모집 할 예정이다.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기대수명 증가 등에 따른 인구구조 변화에 대응해 주거와 돌봄을 동시에 제공하는 고령자 맞춤 지원을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2020-04-01 17:13:59]
이전글 인천 옹진군·전남 신안군 연료운반선 건조 총 62억원..
다음글 봄철 맞이 전국 모든 도로 일제 정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