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2월24일 (토) 8:0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투데이 라이프
 
ㆍ"1첩을 2첩으로 한방첩약 허위 작성"..차보험 진료비 부당청구 한방병원 2곳 적발
 
  금번 자동차보험 부정수급 적발 설명 이미지(한방첩약 일괄 사전 조제)
 

[시사투데이 정인수 기자] 한방첩약을 사전에 제조해 놓거나 엑스레이(X-Ray) 검사비를 부당하게 청구하는 등 자동차보험 진료비를 부당 청구한 한방병원 2곳이 적발됐다. 

 

국토교통부는 한방병원 2곳에 대한 관계기관 합동검사를 실시한 결과 불법의심 사례가 확인돼 관련 법령에 따라 형사고발, 과태료 부과 등 엄중 조치하기로 했다.

 

A한방병원은 9, 10월 2개월 간 약 400여건의 첩약을 일괄 주문해 보관한 후 교통사고 환자들에게 증상과 무관하게 첩약을 처방한 것으로 드러났다. 국토부 고시에 따르면 한방첩약은 환자별 증상·질병의 정도에 따라 필요 적절하게 투여해야 한다. 

 

B한방병원은 첩약을 일괄 주문해 보관한 후 교통사고환자에게 1일 1첩을 주었나 자동차 보험료를 청구할 때에는 1일 2첩을 제공한 것으로 진료기록부를 허위로 작성했다. 올해 8월부터 10월까지 900여건의 보험금을 과다 청구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부의 교통사고환자에게 엑스레이 촬영만하고 판독을 실시하지 않았음에도 촬영료와 판독료를 모두 청구했다. 

 

또한 A,B한방병원 모두 입원실을 운영하는 경우 응급환자와 입원환자를 위해 의사·한의사 또는 간호사가 당직 근무를 해야 하지만 검사 대상기간인 8월부터 11월 사이 간호조무사만 근무한 기간이 대부분인 것으로 드러났다.

 

국토부 임월시 자동차운영보험과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합동검사를 실시해 일부 병의원의 도덕적 해이행위를 예방하고 국민들의 자동차보험료가 합리적으로 지출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 


[2023-12-07 12:27:20]
이전글 충북권 장애 어린이 거주 지역에서 재활..공공의료센..
다음글 비어업인 수산자원 포획‧채취 기준 지역 실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