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8월16일 (목) 9:30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이색 news > bad news
 
ㆍ"나가"라는 말에 격분 80대 할머니에 주먹 휘두른 50대男 '실형'  [2018-05-21 18:38:48]
 
  제주지방법원
 
시사투데이 박미라 기자] "나가"라고 한 말에 격분해 80대 할머니를 주먹으로 폭행한 50대 남성이 법원에서 실형을 선고받았다.

 제주지법 제2형사부(제갈창 부장판사)는 특정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위반(보복상해 등) 혐의로 기소된 문모(58)씨에게 징역 2년을 선고했다고 21일 밝혔다.

 문씨는 지난해 10월24일 오후 1시45분께 제주 시내 모 금은방에 술에 취해 들어갔다. 그는 금은방 안에 있던 A(80·여)씨가 나가라고 하자 갑자기 주먹을 휘둘러 A씨를 다치게 했다.

 십여 분 후 금은방 주인 B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검문을 받게 되자 화가 난 문씨는 금은방으로 다시 들어가 A씨를 때려 코뼈를 부러뜨린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 결과 그는 지난해 1월 법원에서 상해죄 등으로 징역형을 선고받고 같은 해 7월 제주교도소에서 만기 출소했다.

 문씨는 재판 과정에서 범행 당시 술에 취해 심신미약 상태에 있었다고 주장했지만, 법원은 피고인이 정신과 면담에서 사고 당시 상황과 기분 상태를 자세히 기억하고 있었다며 받아들이지 않았다.
[2018-05-21 18:38:48]
이전글 '5·18 민주화운동 38주년을 하루 앞두고' 검찰, 5..
다음글 넥센, 성폭행 혐의 선수 2명 엔트리 제외…KBO '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