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0월25일 (월) 12:43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경제
 
ㆍ정부, 국민지원금 스미싱 주의.."의심 문자 클릭 말고 118 신고"
 
  질병관리청 예방접종증명서 관련 스미싱 사례
 6일부터 '스미싱 피해예방 문자' 순차 발송

[시사투데이 정명웅 기자] 

#지원금 사칭

귀하는 국민지원금 대상자입니다. 신청하기를 클릭하세요. 신청하기 -> http://kr-hw.com

#백신 사칭

[코로나19예약시스템] 전자예방접종증명서 발송 완료 http://t2m.kr/MnDS

 

정부는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이하 국민지원금)’ 신청·지급 시기와 맞물려 국민지원금 지급대상·금액 안내, 카드 사용 승인, 지원금 충전 등의 내용으로 정부·카드사를 사칭한 스미싱(smishing)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돼 이용자들의 주의를 당부했다. 

 

스미싱은 문자메시지(SMS)와 피싱(Phishing)의 합성어로 악성 앱 주소가 포함된 휴대폰 문자(SMS)를 대량 전송 후 이용자가 악성 앱을 설치하거나 전화하도록 유도해 금융정보, 개인정보 등을 탈취하는 수법이다. 

 

이용자는 정부나 카드사를 사칭한 의심스러운 인터넷 주소(URL)​가 포함된 문자를 받은 경우 클릭하지 말고 바로 삭제하도록 한다. 스미싱 의심 문자를 수신했거나 악성앱 감염 등이 의심되는 경우 24시간 무료로 운영하는 118상담센터(☎118)에서 상담받을 수 있다. 

 

정부는 국민지원금 신청·지급이 시작되는 6일부터 각 통신사 명의로 '스미싱 피해예방 문자'를 순차 발송해 이용자의 경각심을 높일 방침이다. 

 

정부 측은 "24시간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신고·접수된 스미싱 정보를 분석해 악성앱 유포지를 즉시 차단해 이용자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총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2021-09-06 09:28:03]
이전글 국토부, 올해 상반기 알뜰교통카드 이용자 월 평균 1..
다음글 국토부, 서울 전세금 5천만원 이하·임차인 동의 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