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30일 (토) 1:15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경제
 
ㆍ해수부, 내년부터 목포항·군산항 등 22개 노후부두 개축..유지·보강작업도 추진
 
  목포항 여객부두 사진
 230개 국유부두 시설 사전안전성 검토 완료

[시사투데이 정인수 기자] 내년부터 목포항 여객부두를 포함한 노후부두가 개축에 들어간다. 

 

해양수산부는 22개 부두시설에 대한 개축계획과 62개 부두시설에 대한 유지‧보강사업 추진계획을 수립했다고 6일 밝혔다.

 

해수부는 지난해 초부터 약 22개월 동안 230개 노후 부두를 대상으로 최신 설계기준과 구조해석기법을 적용해 사전안전성 검토를 실시했다. 

 

그 결과 목포항 여객부두 등 22개 부두는 2030년까지 단계적인 정밀안전진단을 거쳐 개축을 실시하고 62개 부두는 유지 또는 보강작업을 실시하기로 했다. 

 

특히 내년에는 이용률이 높은 목포항 여객부두와 군산항 4부두, 5부두에 총 221억 원을 투입해 사업에 착수한다. 2025년까지 공사를 완공할 계획이다.

 

김규섭 해양수산부 항만개발과장은 "1990년대 확충된 항만시설은 그간 국가경제와 지역발전에 핵심 역할을 해왔으나, 노후화로 인해 철저한 관리가 필요한 상황이다"며 "국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항만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선제적으로 개축과 함께 유지·보강작업을 실시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했다.​ 


[2022-12-06 12:40:52]
이전글 정부, 운송거부 화물차주 1년간 유가보조금·고속도로..
다음글 산업부, 제2의 철강 '탄소복합재'..2030년까지 18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