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27일 (수) 14:03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경제
 
ㆍ국표원-소비자원, 베이비트렌드사 일부 유모차 끼임 사고 위험..'안전주의보' 발령
 
  베이비트렌드사 일부 유모차 제품 ‘소비자안전주의보’ 발령
 국내 유통 차단 위한 안전조치 실시..사용 시 각별한 주의 당부

[시사투데이 정명웅 기자] 국가기술표준원과 한국소비자원은 영·유아의 질식 또는 부상을 유발할 위험이 있는 베이비트렌드사 일부 유모차 제품에 대해 '소비자안전주의보'를 발령했다.

 

국표원과 소비자원은 베이비트렌드사 유모차 중 위해 우려가 제기된 제품의 유통 차단을 위한 안전조치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지난 9일 미국 소비자제품안전위원회(CPSC)는 해당 제품을 설명서와 달리 잘못 사용할 경우 회전식 캐노피와 팔걸이 또는 좌석 등받이 사이에 영·유아의 머리나 목이 끼일 위험이 있다고 보고 안전주의보를 발령한 바 있다.

 

'소비자안전주의보'가 발령된 베이비트렌드사 제품 모델명은 'SS76', 'SS66'으로 시작한다. 

 

국내에서 발생한 소비자 위해 사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으나 해당 제품이 해외 구매대행이나 중고 거래 등을 통해 KC 인증(안전인증)을 받지 않고 유통되고 있어 각별한 주의와 관심이 필요한 상황이다.

 

국표원과 소비자원은 오픈마켓과 중고거래 플랫폼 업체에게 관련 정보를 제공해 KC 인증을 받지 않은 해당 모델의 판매 중단 협조를 요청했다. 

 

국표원은 온라인 플랫폼에 대한 불법 제품 모니터링을 하고 KC 인증을 받지 않고 해당 제품을 수입·판매하는 구매대행업자를 적발하기 위해 불법여부조사에 착수했다.

 

양 기관은 안전사고 발생 예방을 위해 해당 모델명의 제품을 보유한 소비자는 유모차를 사용하지 않을 때 캐노피를 빼서 보관하도록 했다. 또한 아이들이 유모차에 올라가서 장난치지 않도록 하고 좌석의 5점식 안전벨트를 반드시 결합한 상태에서 사용할 것을 당부했다.​ 


[2023-02-16 11:36:26]
이전글 해수부, 해외 소비자 성향 반영한 수산 가공식품 개발..
다음글 국토부, 여의도 2배 '미등록 토지' 국유재산 등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