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30일 (토) 14:36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경제
 
ㆍ정부, 일본 오염수 방류 결정에 수입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점검
 
  수입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점검 실시
 가리비·참돔 등 중점 품목 지정..5, 6월 두 달간 실시

[시사투데이 이윤지 기자] 최근 일본의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으로 수산물 안전에 대한 우려가 커짐에 따라 정부가 가리비, 참돔, 멍게 등 수입수산물에 대한 원산지표시 특별점검에 나선다. 

 

해양수산부와 해양경찰청은 5월부터 6월까지 두 달간 민‧관 합동 수입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그간 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점검은 명절, 김장철, 휴가철 등 수산물 소비가 증가하는 시기에 주로 진행돼 왔다. 이번 특별점검은 국민들이 수산물을 안심하고 구입할 수 있도록 점검 기간을 두 달간 실시하고 대상 업체도 대폭 확대한다.  

 

이번 점검에서는 올해 수입이력이 있고 소비량이 많은 가리비, 참돔, 우렁쉥이(멍게)를 중점 품목으로 지정해 원산지표시 여부를 집중 확인한다. 또한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의 ‘수입수산물 유통이력관리시스템’에 등록된 수입업체, 유통업체, 소매업체 등을 대상으로 원산지 미표시, 표시방법 위반, 거짓표시 등을 점검한다. 

 

원산지를 허위로 표시했을 경우 7년 이하 징역 또는 1억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은 경우에는 5만 원 이상~10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권순욱 해수부 어촌양식정책관은 “음식점 내 원산지표시 품목 확대 등 지속적인 제도 개선과 시기별 특별점검 등으로 수산물 원산지표시 관리를 강화해 나가고 있다”며 “이번 관계기관 합동 점검을 통해 국민이 우려하는 품목에 대한 철저한 원산지 관리를 추진하고 소비자가 믿을 수 있는 수산물 소비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했다.

 


[2023-04-20 00:25:01]
이전글 정부, '전세사기 피해 주택' 경매 유예 추진..금융..
다음글 국토부, 항공일자리 채용 문 활짝..'상주기업 채용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