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4월22일 (월) 20:56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경제
 
ㆍ국토부, GTX A‧C 연장구간도 2028년 개통 추진..경기‧충남과 상생협력
 
  국토부 박상우 장관이 22일 오후 2시 정부세종청사에서 GTX-A‧C 연장사업과 관련해 6개 지자체 시장들과 상생협약을 체결했다
 GTX-A‧C 연장구간도 신속 절차로 본선과 동시 개통 추진

[시사투데이 정명웅 기자] 국토교통부는 지난 22일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GTX-A‧C 연장사업과 관련해 김태흠 충남도지사, 오후석 경기도 행정2부지사를 비롯한 6개 지자체 시장들과 신속한 사업추진을 위한 상생 협약을 체결했다.

 

경기 파주 운정~화성 동탄 구간을 잇는 ​GTX-A 노선은 동탄에서 평택지제역까지 20.9km를, GTX-C는 경기 양주시 덕정역에서 수원까지 구간을 덕정에서 동두천 9.6km, 수원~아산 59.9km를 각각 연장한다.  

 

앞서 C 연장노선이 지나가는 동두천시, 화성시, 오산시, 평택시, 천안시, 아산시 6개 지자체는 지난해 10월 자체 타당성조사 결과를 토대로 지자체 부담사업 추진을 국토부에 공동 건의한 바 있다. 국토부와 국가철도공단은 이를 토대로 이달 초 검증 용역에 착수했다.

 

국토부 윤진환 철도국장은 "일반절차 추진 시 국가철도망 계획 반영, 예비타당성 조사 등의 절차가 필요하지만 신속 절차로 추진할 경우 절차가 생략돼 3~4년 정도 단축되면서 2028년 본선과 동시 개통이 가능할 것으로 본다"고 했다. 

 

GTX-A와 C가 연장되면 기존에 일반전철이나 광역버스로 1시간 반이상 소요되던 동두천~삼성과 평택~삼성은 30분대로, 2시간 가량 걸리던 천안~삼성 구간은 50분대로 통행시간이 크게 단축될 전망이다.​ 


[2024-02-23 10:08:10]
이전글 산업부 강경성 차관, 대형마트 새벽배송 전국 확산 '..
다음글 국토부, 출퇴근 혼잡 광역버스 노선에 '2층 전기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