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4월22일 (월) 21:27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사회·복지
 
ㆍ권익위, 수술비 없어 고통받던 저소득 취약계층에 긴급 의료비 지원
 
  국민권익위원회 세종청사
 인천 부평구·울산 울주군 협력해 취약계층 고충민원 해결

[시사투데이 이지연 기자] 수술비가 없어 어려움을 겪던 저소득 취약계층이 긴급 의료비를 지원받았다. 

 

국민권익위원회는 인천광역시 부평구, 울산광역시 울주군과 협력해 긴급 수술이 필요한 기초생활수급자에게 의료비를 지원했다고 20일 밝혔다. 

 

인천시에 사는 기초생활수급자 ㄱ씨는 지난달 뇌경색과 목 혈관이 막혀 쓰러져 병원에 입원하고 자신이 마련해 둔 돈으로 병원비 일부를 부담했다. 그러나 이번 달 목 혈관 수술을 앞두고 비용을 마련할 방법이 없어 권익위에 고충민원을 제기했다.

 

권익위는 부평구청과 긴급 의료비 지원 여부를 협의해 ㄱ씨에게 목 혈관 수술비를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이 밖에도 지난달 울주군청과 협력해 수술비가 없어 수술을 못하고 있던 기초생활수급자 ㄴ씨에게도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의료비 지원 사업을 통해 300만 원을 지원했다.

 

권익위 김태규 부위원장은 "권익위와 지자체가 적극 협력해 경제적 어려움이 있는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긴급 의료비 등을 지원한 사례다"며 "경제적 어려움이 있는 경우 권익위에 고충민원을 신청하면 지자체와 협력해 정부가 지원하고 있는 다양한 복지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


[2024-02-20 10:16:25]
이전글 긴급 보호 필요 주민등록번호 변경 처리 90⟶45..
다음글 2010~2014년생 임시신생아번호로 남은 2547명 수사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