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4월22일 (목) 23:41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한글날, 전 세계 27개국 한류 팬들과 함께 해요
 
  주러시아한국문화원 한국시화전 행사 포스터
 한국어 말하기 대회, 강연회, 공모전 등 다양한 행사 개최

[시사투데이 김경희 기자] 오는 9일 한글날을 기념해 해외에서도 다채로운 행사가 온라인으로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은 오는 9일 제574돌 한글날을 기념해 전 세계 주요 27개 재외한국문화원에서 한국어 말하기 대회, 강연회·토론회, 공모전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한다. 

 

이번 해외 한글날 기념행사는 방탄소년단(BTS), 영화 ‘기생충’ 등의 한류 확산과 더불어 한국어·한국문화의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를 반영해 한글과 한국어를 사랑하는 주재국 국민들과 한국어 학습자를 위해 마련됐다.

 

지난 7월 말 처음으로 한국어를 제2외국어로 채택한 인도에서는 한글날을 맞이해 주인도한국문화원이 네루대학교와 공동으로 다양한 행사를 열어 한국어에 대한 열기를 이어간다. 

 

8일과 9일 양일에 걸쳐 한글날 행사 개회식, 글짓기 대회, 한국 관련 퀴즈대회, 한국 노래 대회, 손글씨 쓰기 대회, 디카시(DICA POETRY) 대회 등이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디카시는 디지털 카메라로 어떤 장면을 찍고 그 사진에 대한 생각을 시로 쓴 것. 

 

주시드니한국문화원은 29일 ‘한글은 예술이다’를 주제로 한글 창제의 원리와 의의, 한글의 디자인적 요소까지 짚어보는 시간을 서울여대 한재준 교수의 온라인 강의로 진행한다.

 

주오사카문화원은 5일부터 17일까지 한글 타이포그래피 작품 전시회와 연수회를, 주싱가포르문화홍보관은 9월 17일부터 10월 7일까지 온라인 한국어 백일장을 진행 중이다. 

 

이 외에도 한국어 말하기 대회(로스앤젤레스, 이탈리아, 태국, 터키), 한글 엽서, 멋글씨(캘리그래피), 시화 등 한글 쓰기 대회(러시아, 뉴욕, 독일, 브라질, 오사카, 폴란드, 필리핀, 이란), 한국어·한국문화 퀴즈대회(프랑스, 캐나다, 인도네시아, 독일, 스웨덴) 등 세계 곳곳에서 열리는 다채로운 한글날 기념행사를 연다.

 

한편, 전 세계 27개국 32개 재외문화원은 현재 세종학당 31개소를 운영하며 해외 한국어 확산의 핵심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2020-10-05 10:40:42]
이전글 미성년 연예인 보호 '방송출연표준계약서' 마련..오..
다음글 김정우 작가 '데드볼' 시나리오 공모전 대상..심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