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30일 (토) 2:21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외국인에 서울 고궁·통영 디피랑·제주 올레길 소개'..한국관광지 100곳 선정
 
  2023~2024 한국관광 100선 지도
 '2023~2024 한국관광 100선' 발표

[시사투데이 이선아 기자] 전 세계인들에게 한국의 매력적인 관광명소를 알리기 위한 지역의 대표 관광지가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대한민국 대표 관광명소로 '2023~2024 한국관광 100선'을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한국관광 100선'에는 유적지·건축물·유원시설 등의 문화 관광자원 61개소, 숲·바다·습지 등 자연 관광자원 39개소가 선정됐다. 권역별로는 수도권 24개소, 강원권 10개소, 충청권 13개소, 전라권 17개소, 경상권 28개소, 제주권 6개소로 지역 간 고른 분포를 보였다. 

 

이번에 처음 선정된 관광지는 총 33개소다. 도심 속 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서울숲, 흐드러진 벚꽃이 매력적인 창원 여좌천 등 지역의 자연 명소는 물론 산과 호수를 가로지르는 춘천 삼악산 호수 케이블카, 역사의 흔적을 따라 걷는 익산 왕궁리유적, 야경이 아름다운 통영 디피랑 등 주요 도시의 문화관광 명소도 첫 진입했다. 

 

한국의 살아있는 역사와 전통을 함축한 서울 5대 고궁, 제주의 아름다운 풍광을 즐기며 걷는 제주올레길을 비롯해 전주 한옥마을, 경주 불국사·석굴암 등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꾸준하게 사랑받는 관광지 14개소는 6회 연속 선정됐다. 

 

문체부와 관광공사는 '2023~2024 한국관광 100선'을 대상으로 공세적인 마케팅을 지원해 전 세계에 '관광매력 국가' 한국을 각인시킬 계획이다. 특히 선정지 일부를 한국관광 확장 가상세계(메타버스) 플랫폼 '트래블 헌터-케이(K)'에 구현해 전 세계 청년(MZ)세대가 온라인에서 한국의 자연과 문화자원을 미리 경험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문체부가 개최하는 '내 나라 여행박람회'에서도 '한국관광 100선' 홍보관을 운영하고 '한국관광 100선' 시범 여행 체험행사도 마련한다. 

 

국내외 여행자가 언제 어디서든 정보를 얻어 편안하게 여행할 수 있도록 전국 관광안내소, 공항과 고속철도(KTX)에 '한국관광 100선' 지도도 비치한다. 

 

관광 정보 제공 누리집 '대한민국 구석구석(korean.visitkorea.or.kr)'을 통해 100선 선정지의 상세 정보도 제공한다. 

 

'한국관광 100선'은 우리 국민과 한국을 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이 꼭 가봐야 할 한국의 대표 관광지를 2년에 한 번씩 선정해 홍보하는 사업으로 올해로 6회째를 맞이했다.

 

 


[2022-12-13 12:21:47]
이전글 한국방문의 해 앞두고 외국인 손님맞이 준비..관광업..
다음글 염상섭·윤동주 등 근현대 문인 대표작 감상..춘추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