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30일 (토) 16:08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아바타2'·'슬램덩크' 흥행..1월 매출 코로나 이전 82.1% 회복
 
  영화진흥위원회
 2023년 1월 한국 영화산업 결산

[시사투데이 이한별 기자] 1월에는 영화 <아바타: 물의 길>, <더 퍼스트 슬램덩크> 등이 흥행하면서 전체 매출액이 코로나19 팬데믹 이전 수준으로 올라간 것으로 나타났다.

 

영화진흥위원회는 2023년 1월 한국 영화산업 결산을 23일 발표했다. 

 

1월 전체 매출액은 1,241억 원, 전체 관객 수는 1,125만명으로 2019년 1월 대비 각각 82.1%, 62.1% 수준을 회복했다. 

 

한국영화 매출액은 449억 원으로 전월 대비 15.3%(81억 원) 감소했으나 전년 동월 대비로는 103.9%(229억 원) 늘었다. 관객 수는 446만 명으로 전월 대비 17.7%(96만 명) 줄었으나 전년 동월 대비로는 96.3%(219만 명) 증가했다. 

 

영진위는 "올해 1월에는 <영웅>, <교섭> 등 팬데믹으로 개봉이 연기됐던 한국영화가 개봉한 덕분에 전년 동월 대비 매출액, 관객 수가 증가했다"고 했다.  

 

외국영화 매출액은 791억 원으로 전월 대비 24.3%(255억 원) 감소했으나 전년 동월 대비로는 135.8%(456억 원) 증가했다. 관객 수는 679만 명으로 전월 대비 22.4%(196만 명) 줄었으나 전년 동월 대비 97.1%(334만 명) 늘었다. 

 

지난해 1월의 경우 전체영화를 통틀어 흥행작은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이 유일했으나 올해는 <아바타: 물의 길>의 메가 히트와 함께 일본 스포츠 애니메이션 <더 퍼스트 슬램덩크>가 흥행하면서 외국영화 매출액, 관객 수가 전년 동월 대비 증가했다. 

 

<아바타: 물의 길>이 420억 원의 매출로 1월 흥행 1위를 차지했다. 1월까지 누적 매출액 1,323억 원, 누적 관객 수 1,041만 명을 기록해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개봉한 영화 중에서는 <범죄도시2>에 이어 두 번째 '천만 영화'가 됐다. 

 

206억 원의 매출로 흥행 순위 2위에 오른 일본 애니메이션 <더 퍼스트 슬램덩크>는 관객 수 199만 명을 동원했다. 

이어 <영웅>이 159억 원의 매출로 3위 자리에 올랐다. <영웅>은 <아바타: 물의 길>과 비슷한 시기 개봉한 데다 뮤지컬이라는 비주류 장르, 주연 배우의 인지도도 높지 않았지만 1월까지 누적 매출액 304억 원, 누적 관객 수 308만 명을 기록하며 선전했다. 

 

<교섭>이 152억 원 매출, 관객 수 149만 명으로 4위, 애니메이션 <장화신은 고양이: 끝내주는 모험>이 72억 원 매출로 관객 수 76만 명을 이끌며 5위자리에 이름을 올렸다.  

 


[2023-02-23 15:38:36]
이전글 케이 콘텐츠 이끌 예비창업자·스타트업 발굴..200개..
다음글 내년부터 '확률형 아이템' 정보공개 의무..국회 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