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6월05일 (월) 21:35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국제 아동문학상 '알마상' 수상 백희나 작가..스웨덴 독자와 만나요
 
  주스웨덴 한국문화원,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추모상(이하 알마상) 수상자인 백희나 작가를 초청
 주스웨덴 한국문화원 오는 18일 행사 개최

[시사투데이 이지연 기자] 주스웨덴 한국문화원은 오는 18일 한국 최초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추모상(이하 알마상) 수상자인 백희나 작가를 초청해 '백희나 작가와의 만남' 행사를 개최한다. 백희나 작가가 스웨덴을 방문하는 것은 2020년 알마상 수상 이후 처음이다. 

 

아동문학계의 노벨상으로도 불리는 알마상은 '말괄량이 삐삐'의 저자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을 기리기 위해 스웨덴 정부가 제정한 세계 최대 규모의 국제 아동문학상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백희나 작가가 알마상 수상 당시를 회상하고 작품의 제작 과정과 에피소드 등을 독자와 공유한다. 어린이를 주요 참여 대상으로 하는 행사이니 만큼 작가가 직접 <알사탕>을 낭독하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주스웨덴 한국문화원이 사전 배포한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한 '내게 가장 필요한 알사탕 찾기'와 작가와의 질의응답 시간도 예정돼 있다. 

 

앞서 주스웨덴 한국문화원은 이번 행사를 기념해 다양한 사전 프로그램을 진행한 바 있다. 지난 2월 16일 스톡홀름 국제도서관과 협력해 현지 어린이들에게 백희나 작가의 그림책을 읽고 즐기는 행사를 진행했다. 문화원 자체적으로도 동화구연 프로그램을 통해 스웨덴어로 번역된 백희나 작가의 도서를 알려왔다. 

 

주스웨덴 한국문화원 관계자는 "백희나 작가의 책들은 스웨덴 어린이들이 스웨덴어로 처음 접하고 한국어로 다시 읽게 되는 책이다. 한국 문학이 한국어 학습에 시작점이 되는 의미 있는 도서다"고 했다. 

 

 ​

​ 


[2023-03-16 11:39:09]
이전글 6070 할머니 '이야기' 배틀..tvn 예능 '오늘도 주..
다음글 한일 미래 문화동행 가동..일본 청소년 한국 수학여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