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6월17일 (월) 22:38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호텔·콘도도 청소·주방 보조원 외국인력 고용
 
  문화체육관광부 세종청사 전경
 서울·부산·강원·제주 지역 시범 운영

[시사투데이 이한별 기자] 호텔과 콘도에서도 외국인력을 고용할 수 있게 된다. 

 

정부는 29일 외국인력정책위원회에서 고용허가제 외국인력(체류자격 E-9) 허용 업종에 호텔·콘도업을 신설하기로 결정했다. 

 

고용허가제는 내국인을 고용하지 못해 인력난을 겪고 있는 중소사업장에 합법적으로 외국인력을 고용할 수 있게 하는 제도다.

 

우선 주요 관광 권역인 서울과 부산, 강원, 제주에 있는 호스텔을 포함한 호텔·콘도업체의 청소원과 주방 보조원 직종에 대해 고용허가제를 시범적으로 추진한다. 

 

이후 문화체육관광부와 고용노동부는 이해관계자 의견을 수렴하고 시범사업을 평가해 고용허가제 추가 확대를 검토할 예정이다. 

 

문체부 용호성 관광산업정책관은 "코로나19 이후 숙박 수요는 증가하는 반면 호텔·콘도업계 인력난은 심화됨에 따라 문체부는 현장 의견을 수렴하고 실태를 조사해 외국인력 수요를 파악해 왔다. 외국인력 허용으로 증가하는 숙박수요에 원활히 대응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 


[2023-12-29 15:25:52]
이전글 행복한 꿈과 희망을 디자인하는 '유효숙 웨딩컬렉션..
다음글 새해 취약계층 '문화누리카드' 지원금 11→13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