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4월25일 (목) 0:3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바우덕이, 아시아 잇는 줄 탄다"..내년 동아시아 문화도시 '안성시' 선정
 
  문화체육관광부 세종청사 전경
 제15회 한·중·일 문화장관회의에서 공식 선포

[시사투데이 이선아 기자] 내년 동아시아 문화도시에 경기도 안성시가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12월 29일 '동아시아 문화도시 선정 심사위원회'를 개최하고 '2025년 동아시아 문화도시'로 안성시를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한국, 중국, 일본 3국은 2012년 한중일 문화장관회의 합의에 따라 2014년부터 매년 각 나라의 독창적인 지역문화를 보유한 도시를 동아시아 문화도시로 선정해 다양한 문화교류와 협력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안성시는 '조선 최초 아이돌 바우덕이, 아시아를 잇는 줄을 타다!'라는 표어 아래 1년 간 중국과 일본의 동아시아 문화도시와 함께 문화행사를 연다. 

 

개·폐막 문화행사와 함께 동아시아 장인 전통공예 특별전, 한·중·일 각 도시를 대표하는 음식문화 교류 행사, 3국 청년 예술가들이 참여하는 동아시아 문화교류전 등 다양한 문화교류·협력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지역의 문화사업과 연계해 지속 가능한 문화교류 기반을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한·중·일 3국은 올해 일본에서 열릴 예정인 제15회 한·중·일 문화장관회의를 통해 3국의 '2025년 동아시아 문화도시'를 공식적으로 선포할 계획이다. 

 

​문체부 정향미 문화정책관은 "한·중·일 3국이 동아시아 문화도시 간의 다양한 문화교류·협력 사업을 통해 중앙에서 지역에 이르기까지 그 협력의 외연을 넓히고 심도 있는 이해와 우의를 쌓아가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했다. 


[2024-01-05 17:25:29]
이전글 "인구감소 지역을 살려라"..'소규모 관광단지' 신..
다음글 저작권 대량 등록 시 '권리자'만 같아도 수수료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