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4월13일 (토) 2:2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국민과 함께 새해 맞이 '신년음악회'..12개 시도립 교향악단 참여
 
  ‘2024 신년음악회’ 포스터
 9일 오후 7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시사투데이 이한별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2024년 새해를 맞이해 9일 오후 7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2024 신년음악회'를 개최한다.

 

올해는 KBS교향악단과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를 비롯해 과천, 광주, 김천, 부천, 수원, 울산, 원주, 인천, 전주, 제주 12개 시‧도립 교향악단으로 '신년음악회 페스티벌 오케스트라'를 구성했다.  

 

미국 신시내티 심포니 오케스트라 수석 부지휘자 이승원이 이끄는 오케스트라는 베토벤 교향곡 5번 4악장으로 음악회의 시작을 알린다. 이어 2018년 '지나 바카우어 콩쿠르'에서 한국인 최초로 우승하며 케이-클래식의 젊은 예술가로 주목받고 있는 신창용 피아노연주자가 쇼팽의 '화려한 대 폴로네즈' 내림마장조(E♭) 작품번호 22(Op.22)를 선사한다.

 

전 세계 주요 오페라극장의 무대를 빛내고 있는 다채로운 목소리도  감상할 수 있다. 2012년 바이로이트 페스티벌 개막작인 <방황하는 네덜란드인>의 주역을 맡아 세계 오페라계를 사로잡은 베이스바리톤 사무엘 윤, 2020년 아시아 소프라노 최초로 세계적 음반사 도이치그라모폰과 전속계약을 맺은 소프라노 박혜상, 독일 '아아르데(ARD) 콩쿠르'에서 우승한 후 드레스덴 젬퍼오퍼에서 활약한 바리톤 양준모가 친숙한 오페라 아리아와 뮤지컬곡을 들려준다.

 

세계인의 마음을 사로잡은 한국 드라마와 가요도 함께 한다.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를 채운 음악들과 케이팝 가수 레드벨벳의 '필 마이 리듬(Feel My Rhythm)'을 오케스트라 연주로 선보인다. 

 

국립합창단과 성악 연주단체 '이마에스트리'가 삶의 희로애락을 전하는 곳으로 음악회의 마지막을 장식한다. 변진섭의 '우리의 사랑이 필요한 거죠', 송길자 시, 임긍수 작곡의 '강 건너 봄이 오듯' 등을 노래한다. 

 

'2024 신년음악회'는 1월 14일 오후 5시 40분 KBS 1TV를 통해 80분간 전국에 방송될 예정이다.​ 


[2024-01-08 10:54:47]
이전글 저작권 대량 등록 시 '권리자'만 같아도 수수료 인..
다음글 코 앞으로 다가온 '강원2024'..선수단 결단식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