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4월22일 (월) 21:35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중국 관광객에 쇼핑 위주 여행상품을"..공정상생협력센터 출범
 
  문화체육관광부 세종청사 전경
 사업자 간 불공정거래 분쟁 사례 접수·법률상담 지원 등 수행

[시사투데이 이한별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여행업협회와 함께 여행산업 내 시장 질서를 저해하는 행위를 개선하고자 7일 한국여행업협회에 '여행산업 공정상생협력센터'를 출범하고 본격 운영한다.

 

문체부는 코로나19 이후 외국관광객 방문 재개에 맞춰 주요 관광지 현장을 점검해 중국 전담여행사의 명의 대여 행위, 무자격 관광통역안내사 단속 등 개선 캠페인 활동을 펼쳐왔다. 그러나 올해 중국단체 여행객 방한이 활성화됨에 따라 일부 중국여행사의 비정상적인 가격 경쟁을 통한 단체관광객 유치, 쇼핑 위주의 여행상품 운영 등 한국 관광 이미지가 훼손될 우려가 여전히 남아 있는 상황이다. 

 

공정상생센터는 사업자 간 불공정거래 분쟁 사례 접수와 모니터링, 공정상생협의회 운영, 법률상담 지원 등을 수행한다. 

 

여행업계 업체 간(B2B) 거래 분쟁 관련 미해결 사안이나 불공정거래와 피해사례가 있는 경우 서면 또는 전자우편 등의 방법으로 분쟁조정을 신청할 수 있다. 

 

공정상생센터 내에는 주요 여행사와 법률전문가, 학계, 여행업계 유관 협회·단체 관계자 등 총 9인의 위원으로 구성된 '공정상생협의회'도 운영된다.​

 

문체부 박종택 관광정책국장은 "공정상생센터가 이해관계자 간 적극적인 소통창구로서 제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공정하고 건강한 관광생태계가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2024-02-07 13:29:00]
이전글 해외에 한국문화 홍보 강화 '국제문화홍보정책실' ..
다음글 "예술활동 전념하도록"..예술인 2만3천 명 '예술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