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9월25일 (금) 9:11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교육
 
ㆍ취학 대상 아동 전체 초등학교 예비소집 실시
 
  교육부 세종청사 전경
 예비소집‧가정방문‧경찰수사 등 통해 총력

[시사투데이 정미라 기자] 교육부와 시도교육청은 단위학교, 지자체, 경찰청 등과 합동으로 2019학년도 초등학교 취학 대상 아동의 소재와 안전에 대해 집중 점검한다.

 

그 첫 단계로 초등학교 취학 대상 아동에 대해 초등학교 예비소집을 실시한다. 취학 대상 아동의 보호자는 취학통지서를 확인해 자녀 또는 보호하는 아동이 취학할 학교 예비소집일에 취학 대상 아동과 함께 응소해야 한다.


불가피한 사유로 예비소집에 응소하기 곤란한 경우 예비소집일 이전에 취학할 학교에 문의해 개별 학교 방문을 통해 별도의 취학 등록 절차를 따를 수 있다.


예비소집에 미응소 할 경우 취학 대상 아동의 소재와 안전 확인을 위해 필요 시 학교에서 유선연락, 가정방문, 내교요청 등을 취할 수 있고 이후 경찰 수사까지 진행될 수 있다. 다만 취학통지를 받은 취학대상 아동이 질병 등의 부득이한 사유로 취학이 어려울 경우 취학예정 학교로 취학 의무의 면제 또는 유예를 신청할 수 있다.


교육부 설세훈 교육복지정책국장은 “2019학년도 취학 대상 아동 전체의 소재와 안전 확인을 위해 모든 초등학교에서 예비소집을 실시할 예정이다”고 했다.  ​ 


[2018-12-26 13:03:14]
이전글 가해 학생 보호자 특별교육 미이수 시 300만원 과태..
다음글 사립유치원 폐원 대응 ‘학부모 고충지원센터’ 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