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4월25일 (목) 1:03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환경·국제
 
ㆍ혈압계·체온계 등 의료기관 수은함유폐기물 신속 처리..시범사업 실시
 
  의료기관 수은함유폐기물 거점수거 운영방안(지자체 기반 거점수거 운영방안 흐름도)
 '수은함유폐기물 안전관리 안내서' 배포

[시사투데이 이윤지 기자] 혈압계, 체온계, 온도계, 척추측만각도기 등 수은을 함유한 폐계측기기의 처리가 빨라진 전망이다.  

 

환경부는 의료기관에서 배출되는 수은함유폐기물의 신속한 처리를 위해 거점수거 운영방안을 마련하고 대전광역시를 대상으로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지난해 7월부터 수은함유 의료기기 사용이 금지됨에 따라 약 2만3천 개의 수은함유폐기물이 의료기관에서 발생했다. 1회성으로 배출되는 수은함유폐기물은 의료기관별로 평균 2~3개로 많지 않다. 개별 위탁 처리 시 배출자가 자가로 처리하거나 업체에 위탁해 전용차량을 이용해야 해 비용과 행정 처리에 부담이 크다는 지적이 있었다. 

 

환경부는 의사·병원협회, 지자체, 처리업체와 협의하고 사전진단 감사 심의를 거쳐 거점수거 방안을 마련했다. 이를 통해 약속된 거점수거 장소까지 의료기관이 수은함유폐기물을 직접 운반하고 전문 처리업체가 관련 폐기물을 신속하게 처리할 수 있게 된다. 

 

시범사업은 대전광역시 내 협의된 장소에서 12일부터 14일까지 진행된다. 환경부는 의료기관이 수은함유폐기물을 안전하게 포장해 운반할 수 있도록 ‘수은함유폐기물 안전관리 안내서’도 배포할 예정이다. 

 

김승희 환경부 자원순환국장은 “거점수거를 통해 의료기관이 개별 위탁처리해야하는 불편을 최소화하며 수은함유폐기물을 신속하고 안전하게 처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2023-04-11 14:18:48]
이전글 대청호 녹조발생 낮춘다..비점오염저감시설 착공
다음글 개별 관리 환경오염 피해 지역..환경부-지자체 통합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