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4월24일 (수) 21:11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화제의 신간
 
ㆍ인구의 대이동과 이주민들이 써내려간 세계사를 말하다…[신간] 이주하는 인류
 
  신간 이주하는 인류 (사진 - 미래의 창 제공)
 

[시사투데이 박미라 기자] 인간은 근본적으로 이주하는 종이며, 지상에 사는 그 어떤 포유류보다 더 강한 이주 본능을 지니고 있다.

 

 살아가면서 우리는 대체로 여기저기 옮겨다니며 어떤 이들은 아예 방랑의 삶을 살기도 한다. 집과 영구 거주지라는 개념은 인류의 오랜 역사를 거슬러 올라가보면 아주 최근에 나타난 현상이다.

 

 선사시대 인류 이동은 엄청났다. 고대 네안데르탈인과 사피엔스의 유럽행 혹은 유럽 내 이주는 아시아와 아메리카 대륙의 이주와 비교하면 아무것도 아니었다.

 

 아프리카 인류가 유럽에 가기 위해서는 먼저 중동으로 가서 왼쪽으로 돌아 지중해 혹은 북해의 해안선만 따라가면 됐다.

 

 지구의 다른 곳으로 가는 여정은 훨씬 복잡했다. 일부 초기 이주민들은 해안선을 따라 아시아와 그 너머까지 갔고, 이 섬 저 섬을 들러 오스트레일리아까지 갔다.

 

 또 다른 이주민들은 육로를 따라 시베리아로 갔고, 베링 해협을 건넌 다음 아메리카 대륙을 거쳐 지금의 칠레인 아메리카 남단까지 내려갔다

 

 책 '이주하는 인류'(미래의창)는 인류 시작부터 현대까지 이어지있는 이주 본능을 이해하고 이주민의 역사를 우리의 역사로 인식할 수 있게 도와주는 역사서다.·

 

 저자는 네안데르탈인부터 알렉산더 대왕, 크리스토퍼 콜럼버스와 포카혼타스, 아프리카 노예무역, 푸 만추와 버락 오바마까지 인류 이주의 역사를 들려줌으로써 오늘날 이주와 이민의 문제를 어떻게 풀지 제안한다.​ 


[2023-07-31 14:31:21]
이전글 우리만의 방식으로 한 가족이 되는 과정!…<신간> 완..
다음글 <신간>왜 우리는 세계를 있는 그대로 보지 못하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