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4월24일 (수) 22:13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자매지 뉴스 > hot issue
 
ㆍ청년 구직의욕 돕는 '청년성장프로젝트'..12개 자치단체 선정
 
  청년성장프로젝트
 

[시사투데이 이윤재 기자] 구직활동으로 지친 청년들을 위해 심리상담, 자조모임, 경력설계 등을 제공하는 청년성장프로젝트가 12개 광역자치단체와 함께 첫발을 내딛는다. 

 

고용노동부는 14일 '2024년도 청년성장프로젝트 운영 자치단체'를 선정해 발표했다. 

 

청년성장프로젝트를 운영하는 광역자치단체는 서울특별시, 부산광역시, 광주광역시, 대전광역시, 울산광역시, 경기도, 충청북도, 충청남도, 전북특별자치도, 전라남도, 경상북도, 경상남도 등 12개다.

 

청년성장프로젝트는 청년들이 구직을 단념하지 않도록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올해 새롭게 도입된 사업이다. 잦은 이직으로 구직활동에 지친 청년에게 1대 1 심리상담을 제공해 일상 회복, 구직의욕, 경력설계, 진로탐색, 실전취업준비 등 맞춤형 프로그램도 지원한다. 이를 위해 각 자치단체는 청년들이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는 '청년카페'를 조성할 예정이다. 

 

사업은 자치단체가 지역 특성에 맞는 프로그램을 설계하고 고용부가 지원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일례로 대전시는 군부대가 많은 지역 특성을 반영해 군 장병들이 제대 후 구직활동에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전역예정자 주말 교육과정'을 운영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기업과 재직 청년을 대상으로 한 '직장적응 지원'도 병행한다. 사회생활을 막 시작한 청년들이 직장에서 성공적으로 적응할 수 있도록 직무적응 상담, 커뮤니케이션 스킬교육 등을 제공하고 기업에는 청년친화적 조직관리를 위한 교육·컨설팅 등을 제공해 청년들의 장기근속을 위한 기업문화 개선을 도울 계획이다.

 

이번에 선정된 자치단체는 한 달여 간 준비기간을 거쳐 이르면 3월 말경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현옥 청년고용정책관은 "지역 거점마다 청년들이 마음껏 이용할 수 있는 '청년카페'를 조성하고 수요에 맞는 프로그램을 제공해 청년들이 지역사회의 일원으로 성장해 나가도록 정부와 자치단체가 지혜와 힘을 모아가겠다"고 했다.​ 


[2024-02-14 15:56:58]
이전글 50인 미만 사업장 환기장치 설치비 70% 지원..최대 5..
다음글 인화알루미늄 훈증제 화재사고 예방..환경부-해수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