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6월18일 (화) 2:25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스타줌인
 
ㆍ'6월 13일, 전 세계가 들썩'…방탄소년단(BTS) 데뷔 10주년 맞았다
 
  방탄소년단 (사진제공=빅히트 뮤직)
 

[시사투데이 박미라 기자] 6월 13일, '21세기 팝 아이콘'으로 통하는 글로벌 슈퍼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지난 2013년 6월13일 데뷔(첫 싱글 '투 쿨 포 스쿨(2 COOL 4 SKOOL)' 발매일과 첫 쇼케이날은 2013년 6월12일이지만 첫 무대를 선보인 6월13일을 데뷔일로 한다)한 이후 K팝은 물론 전 세계 대중음악계에서 최초·최다 기록을 쏟아냈다. 

 

 데뷔 싱글의 타이틀곡 '노 모어 드림(No More Dream)'으로 가요계에 출사표를 던진 방탄소년단은 데뷔와 동시에 국내외 신인상을 휩쓸었다. 

 

 특히 2015년 발매한 미니 3집 '화양연화 pt.1'로 본격적인 인기몰이에 나섰다. 방탄소년단에게 국내 지상파 첫 1위를 안긴 '아이 니드 유(I NEED U)'가 실린 음반이다. '투 쿨 포 스쿨(2 COOL 4 SKOOL', 'O!RUL8,2?', '스쿨 러브 어페어(Skool Luv Affair)'로 이어지는 '학교 3부작'을 마무리한 방탄소년단은 인생의 가장 아름다운 순간을 뜻하는 '화양연화'를 테마로 한 연작에서 아름다움과 불안이 공존하는 '청춘'에 대해 이야기했다.

 

'청춘 2부작'을 완성한 미니 4집 '화양연화 pt.2'로 세계 팝 음악계 기준으로 통하는 미국 빌보드의 메인 앨범차트 '빌보드 200'에 171위로 첫 진입한 방탄소년단은 이후글로벌 인기를 가속화했다.

 

 방탄소년단의 행보 자체가 K-팝 '최초'의 역사가 됐다. '빌보드 200'에서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를 시작으로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 '맵 오브 더 솔 : 세븐', 'BE' 그리고 앤솔러지 음반 '프루프'까지 통산 6개 앨범으로 1위를 차지했다.

 

                 ▲방탄소년단 역대 디스코그라피 (사진제공=빅히트뮤직)

 

 또 빌보드 또 다른 메인인 싱글차트 '핫100'에서도 역사를 썼다. 자체 첫 영어곡인 '다이너마이트(Dynamite)'로 '핫100'에서 한국 아티스트 작품 최초 1위를 기록했다. 이후 '라이프 고즈 온(Life Goes On)'으로 빌보드 차트 62년 역사상 최초로 한국어 노래 1위를 기록했다. 이후 '버터(Butter)',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 제이슨 데룰로와 협업한 '세비지 러브(Savage Love)'(Laxed - Siren Beat), 콜드플레이와 협업한 '마이 유니버스(My Universe)'까지 통산 6곡을 '핫 100'에 정상에 올렸다. 

 

 방탄소년단은 이 외에도 미국 최고 권위의 대중음악 시상식 '그래미 어워즈'에 3년 연속 후보에 오르고, 단독 공연을 펼치기도 했다. 그래미 어워즈와 함께 미국 3대 대중음악 시상식으로 통하는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5년 연속 수상, '빌보드 뮤직 어워즈' 6년 연속 수상이라는 이정표를 남겼다. 

 

 무엇보다 방탄소년단은 음악시장 너머까지 '선한 영향력'을 전파했다. 2018년과 2020, 2021년 총 3번 유엔(UN) 총회에 참여한 그들은 글로벌 청년대표로 연설했다. 미래 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로 임명되기도 했다. 작년에는 한국 가수 최초로 미국 백악관에 초청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만나 반(反) 아시아 증오범죄 대응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등 전 세계를 대상으로 화합과 사랑의 메시지를 전했다.

 

 숨 가쁘게 활동을 이어온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프루프' 앨범을 기점으로 2막에 진입했다. 멤버들의 순차적인 군 복무로 인해 본격적인 개별 활동을 병행하기 시작한 것이다. 지난 9일에는 데뷔 10주년 기념 디지털 싱글 '테이크 투(Take Two)'를 발표해 건재를 과시했다. 10년간 찬란한 순간을 함께한 아미에 대한 고마움, 팬들이 보내 준 사랑에 대한 감사, 앞으로도 함께하자는 바람을 담은 곡이다. 

 

소속사 빅히트 뮤직은 "방탄소년단은 데뷔 10주년을 맞아 새로운 시작을 위해 출발선에 자리했고, 이들의 곁에서는 지금까지 자리를 지켜 준 아미가 발걸음을 같이 한다"고 소개했다. 

 

 현재 방탄소년단의 데뷔 10주년 기념 이벤트인 '2023 BTS 페스타' 또한 음악계를 넘어 서울시 등과 협업하며 위상을 공고히 하는 중이다. 'BTS 프레젠트 에브리웨어(PRESENTS EVERYWHERE)'라는 슬로건 아래 다양한 선물을 전하고 있다. 

 

온라인에서는 지난 3일 스트리밍 축제 '방에서 즐기는 방탄소년단 콘서트'(BTS ONLINE CONCERT WEEKEND)를 시작으로 다양한 콘텐츠와 소셜 미디어 캠페인이 진행되고 있다.

 

 오프라인에서는 전날부터 서울 전역이 보랏빛으로 물들며 '2023 BTS 페스타'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렸다. 남산서울타워, 세빛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롯데월드타워, 서울특별시청, 월드컵·반포·양화·영동대교 등 퍼플 라이팅으로 완성된 랜드마크는 방탄소년단 데뷔 10주년을 함께 기념한다. 곳곳에 더해지는 미디어 파사드는 축제의 분위기를 달굴 예정이다.

 


▲​방탄소년단(BTS) 데뷔 10주년을 하루 앞둔 12일 서울 도심 랜드마크가 BTS를 상징하는 보라색 조명으로 불을 밝히고 있다.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DDP, N서울타워, 세빛섬, DDP를 찾은 아미, 서울시청, DDP를 찍는 아미

 

오는 17일에는 화려하게 대미를 장식할 'BTS 10th 애니버서리 페스타 @여의도(Yeouido)'가 여의도 한강공원 일대에서 펼쳐진다. 방탄소년단은 대중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부스도 준비했다. 당일 오후 5시 리더 RM과 함께하는 '오후 5시, 김남준입니다.'와 오후 8시30분부터 약 30분 동안 방탄소년단의 히트곡과 정국의 내레이션이 더해진 불꽃놀이를 예고했다.

 


[2023-06-13 10:31:32]
이전글 ‘불타는 장미단’ 손태진-이석훈 VS 신성-신유, ‘축..
다음글 '가면의 여왕' 김선아, 송영창 향한 복수 성공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