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2월04일 (토) 7:28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경제
 
ㆍ산업부, 내연차⟶수소차·전기차로.. 미래차·신산업 16개사 사업재편 승인
 
  사업재편 승인 절차
 올해 100개사 디지털·그린전환 사업재편 추진

[시사투데이 정명웅 기자] 정부가 미래차, 신산업 분야를 이끄는 16개 기업의 사업재편계획을 승인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1일 석탄회관에서 제29차 사업재편계획심의위원회를 개최해 총 16개사의 사업재편계획을 승인했다.

 

정부는 정상적인 기업의 선제적·자발적 사업재편을 지원해 사후적 구조조정에 따른 막대한 비용을 예방하고자 2016년부터 기업활력법 사업재편제도를 운용해 오고 있다.

 

이번에 승인받은 기업 16개사는 유리테크, 삼보모터스, 신흥정밀, 삼일씨티에스, 더코더, 제니스월드 등이다. 

 

사업재편 승인기업들은​ 합병·분할 등 구조변경과 사업혁신을 추진하는 조건으로 절차간소화, 규제유예, 금융·세제·고용·연구개발(R&D) 등 다양한 분야의 인센티브를 제공받게 된다. 또한 향후 5년간 미래차·유망신산업 분야에 총 4천억원을 투자하고 1만2천명을 신규 채용할 계획이다.

 

특히 자동차업계에서는 최초로 구매기업과 납품기업이 함께 사업재편을 추진하는 공동사업재편 4건 승인돼 디지털·그린전환을 지향하는 우리 자동차산업의 혁신이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산업부 측은 "구매기업과 납품기업의 사업재편을 함께 추진해 리스크를 분담하고 줄이는 공동사업재편제도를 활성화 하겠다"며 "사업재편 인센티브 정비와 산업계 홍보활동을 통해 지난 5년간 사업재편 누적실적 166개사의 60%에 해당하는 100개사에 대해 올해 안에 집중 추진할 계획이다"고 했다. ​ 


[2021-03-12 11:11:40]
이전글 국토부, 도로 신설·확장 시 자율주행차 정밀도로지도..
다음글 행안부, 전국 지역사랑상품권 부정유통 단속..적발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