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5월19일 (일) 8:1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경제
 
ㆍ국토부, 최첨단 기술로 물류 효율성↑..롯데·파스토 올해 첫 스마트물류센터 인증
 
  롯데 중부권 메가허브 터미널
 스마트물류센터 인증 시 대출이자 일부 지원

[시사투데이 정명웅 기자] 롯데 중부권 메가허브 터미널과 파스토 용인1센터가 최첨단 기술로 물류 효율성을 높이고 물류비용을 저감해 올해 첫 스마트물류센터로 인증을 받았다.  

 

국토교통부는 스마트물류센터 인증기관인 한국교통연구원의 심사를 거쳐 롯데 중부권 메가허브 터미널(롯데글로벌로지스)과 파스토 용인1센터(파스토)를 올해 첫 스마트물류센터로 인증했다고 11일 밝혔다.

 

충북 진천에 위치한 롯데 중부권 메가허브 터미널과 경기도 용인에 있는 파스토 용인1센터는 서류심사와 현장검증을 거친 최종심사에서 모두 1등급을 받았다.

 

스마트물류센터 인증은 첨단 장비‧시스템을 도입해 효율성‧안전성이 우수한 물류센터를 국가가 인증하는 제도다. 인증받은 물류센터는 첨단화에 투자한 비용의 일부(대출받은 이자의 2~0.5%p(포인트)'를 국가가 지원한다. 

 

롯데 중부권 메가허브 터미널은 물류센터 운영을 보다 효율화하기 위해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 기반의 첨단시스템을 구축했다. 특히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화물의 형상을 자동으로 인식해 처리하는 AI 형상인식 분류시스템, 5면 바코드 스캐너, 물량 분산 최적화 시스템 등 최첨단 장비를 도입해 물류 효율성을 높였다.

 

최첨단 시스템 도입으로 하루 처리하는 물류 박스를 55% 늘리고 물류비용은 15.6% 절감할 수 있다고 국토부는 설명했다. 

 

파스토는 중소기업 최초로 스마트물류센터 인증을 받은 기업으로 첨단 물류장비와 기술을 자체 개발하고 있다. 

물류센터에서 상품을 찾아 꺼내오는 피킹(picking) 시간을 줄이기 위해 자동창고시스템과 분류·포장 작업을 고속 수행하는 최첨단 분류기를 도입했다. 

 

아울러 스마트물류센터는 2021년 도입된 후 현재까지 CJ·한진 등 대기업부터, 세중해운‧크레텍 등 중소‧중견기업까지 총 33개소가 인증을 받았다. 

 

국토부 강주엽 물류정책관은 "스마트물류센터의 인증 혜택을 더욱 확대해 물류기업이 적극적으로 투자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나아가 물류산업 첨단화를 가속화할 수 있도록 정부가 든든하게 지원하겠다"고 다.​


[2023-04-11 10:13:51]
이전글 금융위, 부모가 비대면으로 자녀 계좌 개설 가능..증..
다음글 방통위, 단말기유통법 위반 '성지 판매점' 30곳 1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