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4월22일 (월) 21:1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도박사이트 회원 유치..케이-콘텐츠 불법 공유 사이트 운영자 검거
 
  불법 사이트 화면
 '티브이(TV)ㅇ'·'스포ㅇㅇ' 피의자 2명 검거..약 4억원 편취

[시사투데이 이한별 기자] 영화, 드라마 등 케이(K)-콘텐츠를 불법으로 유통하며 광고를 띄어 불법 도박사이트 회원을 유치한 일당이 검거됐다.  

 

문화체육관광부 저작권범죄과학수사대는 미국 국토안보수사국과 공조수사를 펼쳐 약 4억 원의 범죄수익을 취한 불법 사이트 '티브이(TV)o'와 '스포oo' 피의자 2명을 검거해 송치했다고 2일 밝혔다.

 

'티브이(TV)o' 피의자들은 2021년 7월 사이트 개설 이후 국내외 최신 영화와 드라마·예능프로그램 등 케이-콘텐츠와 스포츠 중계방송을 불법 유통했다. 사이트 운영 당시 월 500만 명 이상의 방문자를 유치하고 저작권자의 권리를 침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문체부 저작권범죄과학수사대가 수사망을 좁혀오자 2022년 8월경 사이트를 자진 폐쇄했다.

 

문체부는 "수사관들의 끈질긴 추적 끝에 콘텐츠 불법 유통 증거를 확보하고 피의자들을 검거할 수 있었다. 특히 피의자의 거주지 압수수색 과정에서 불법 스포츠 실시간 중계사이트 '스포oo' 사이트에 대한 범죄사실도 추가로 적발했다"고 했다. 

 

특히 '티브이(TV)ㅇ', '스포oo'는 불법 도박사이트 광고를 게시하고 사이트 접속자에게 가입을 유도해 수억 원의 범죄수익도 올렸다. 이러한 사이트들은 불법 도박사이트 가입 창구 역할을 하고 있어 청소년이 콘텐츠 시청을 위해 접속하는 경우 도박 중독에 이를 수 있다.

 

이와 함께 불법 실시간 재생(스트리밍) 사이트 수사 과정에서 신종 침해기술을 사용하는 불법 사이트도 적발했다. 콘텐츠 전송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접속자들이 영상을 시청할 때 영상파일 조각을 다른 시청자에게 동시다발적으로 공유하게 만드는 피투피(P2P) 전송방식을 적용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러한 불법 스트리밍 사이트 시청자들은 저작권법 위반행위에 가담하게 되는 것은 물론 이 과정에서 자신의 접속정보가 타인에게 그대로 노출되므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문체부는 밝혔다. 

 

문체부 저작권범죄과학수사대 담당자는 "불법 사이트는 창작자의 권리를 침해하고 케이-콘텐츠의 근간을 위협하는 만큼 불법 스트리밍 웹사이트에 대해 지속적으로 강력하게 대응할 방침이다"고 했다. ​ 


[2024-02-02 13:03:39]
이전글 청각장애인 쉽게 읽도록 안심글꼴 '한빛체' 공개
다음글 청와대에서 '용(龍)감한 설날' 보내요..9~11일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