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5월01일 (월) 3:53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 Home > 기사 > 교육
 
ㆍ교육부, 대학 신입생 행사 등 건전한 집단활동 당부  [2017-02-20 11:15:57]
 
  교육부
 각 대학-관할 경찰서 간 핫라인 개설 운영

[시사투데이 정미라 기자] 교육부는 새 학기를 맞아 대학 내 학생 인권침해 행위를 예방하고 건전한 집단활동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각 대학에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매년 새 학기가 되면 각 대학에서 개최되는 신입생 환영회, 오리엔테이션 등 대학생 내·외부 행사를 비롯해 학생회 활동과 관련한 학생 인권침해 행위, 학생회비 등의 민원이 반복적으로 발생해 오고 있다.
 
교육부는 이러한 불미스러운 사례가 재발되지 않도록 대학 차원의 적극적인 관리와 감독을 당부했다.
 
각 대학은 MT, OT 등 학생의 자율적인 참석 안내와 교육적 지도, 가혹(폭력) 행위나 성폭력(성희롱) 등이 발생되지 않도록 행사진행 전 사전지도 해야 한다. 또한 학생회비는 학교의 규정에 따라 징수 집행될 수 있도록 철저하게 관리 감독하고 학생에 대한 부당한 금품모금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지도 해야 한다.

사안 발생 시에는 적정하고 신속하게 피해 학생의 입장에서 대응하도록 했다.특히 올해는 3월 말까지 교육-경찰당국 간의 협력을 통해 대학 내 선·후배 간 불법행위를 대상으로 한 집중신고기간과 각 대학-관할 경찰서 간 핫라인이 개설돼 운영될 예정이다.
 
교육부는 “대학 자체 지도감독과 경찰 수사의 병행 운영을 통해 대학 내 선·후배 간 발생하는 불법행위의 선제적인 예방과 신속한 대응이 효과적으로 이루어져 건전한 대학 문화가 정착돼 가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2017-02-20 11:15:57]
이전글 신학기 앞두고 학교급식 식중독 예방 합동점검
다음글 법전원 결원보충제도 2020년까지 4년 더 연장